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정현 “내년 총선 수도권에서 출마…새로운 정치 세력화할 것”
입력 2019.12.12 (17:10) 정치
무소속 이정현 의원이 내년 총선에는 24년간 도전했던 호남을 떠나 수도권에서 출마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의원은 오늘(12일) 오후 순천대 70주년 기념홀에서 열린 의정보고회에서 "순천시민께 받은 은혜를 큰 정치로 보답하기 위해 순천을 떠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지역 구도를 개선하겠다는 일념 하나로 호남에서 24년간 도전해왔다. 당선 가능성 0%에서 시작했으나 순천시민 덕에 마침내 목표를 이룰 수 있었다"며 "이제 지역구도 변화를 넘어 중앙으로 진출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내가 하고자 하는 큰 정치는 미래세대의 정치 세력화다. 이 일은 유권자의 선택을 통해 실현될 수 있다"고 당부했습니다.

현 자유한국당 전신인 신한국당 국회의원 비서로 정치를 시작한 이 의원은 1995년 광주 시의원에 도전한 것을 시작으로 24년간 호남에서 출마했고, 2014년 7월 치러진 재보궐 선거에서 순천·곡성에서 처음으로 당선됐습니다. 이후 20대 총선에서도 새누리당 소속으로 순천에서 당선됐습니다.
  • 이정현 “내년 총선 수도권에서 출마…새로운 정치 세력화할 것”
    • 입력 2019-12-12 17:10:50
    정치
무소속 이정현 의원이 내년 총선에는 24년간 도전했던 호남을 떠나 수도권에서 출마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의원은 오늘(12일) 오후 순천대 70주년 기념홀에서 열린 의정보고회에서 "순천시민께 받은 은혜를 큰 정치로 보답하기 위해 순천을 떠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지역 구도를 개선하겠다는 일념 하나로 호남에서 24년간 도전해왔다. 당선 가능성 0%에서 시작했으나 순천시민 덕에 마침내 목표를 이룰 수 있었다"며 "이제 지역구도 변화를 넘어 중앙으로 진출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내가 하고자 하는 큰 정치는 미래세대의 정치 세력화다. 이 일은 유권자의 선택을 통해 실현될 수 있다"고 당부했습니다.

현 자유한국당 전신인 신한국당 국회의원 비서로 정치를 시작한 이 의원은 1995년 광주 시의원에 도전한 것을 시작으로 24년간 호남에서 출마했고, 2014년 7월 치러진 재보궐 선거에서 순천·곡성에서 처음으로 당선됐습니다. 이후 20대 총선에서도 새누리당 소속으로 순천에서 당선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