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9억 원 초과 고가주택 거래 비중, 처음 4% 넘어”
입력 2019.12.16 (09:34) 수정 2019.12.16 (09:41) 경제
올해 전국에서 거래된 주택 가운데 9억 원을 초과하는 고가 주택의 비중이 처음으로 4%를 넘어섰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습니다.

부동산정보 서비스업체 직방은 이달 11일 기준으로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시스템에 공개된 전국의 단독다가구·연립다세대·아파트 거래의 가격대별 거래를 분석한 결과, 올해 9억 원 초과·14억 원 이하의 거래 비중은 2.7%, 14억 원 초과는 1.7%로 각각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두 가격 구간의 거래 비중은 2006년 실거래가 공개 이후 가장 높은 수치로, 올해 처음 4%를 넘은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14억 원 초과 주택의 거래량은 올해 만 468건으로 처음으로 만 건을 넘었고, 9억 원 초과·14억 원 이하 거래량은 2017년 만 9,921건 이후 줄어들면서 올해 만 6,824건으로 집계됐습니다.

9억 원 초과 거래 중 아파트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5년 50.7%까지 줄어들었으나 올해 73.6%까지 늘었고, 거래량으로는 2015년 9,195건에서 올해 2만 94건으로 2.18배로 늘었습니다.

또 9억 원 초과 주택 가운데 단독다가구 주택이 차지하는 비중은 2015년 46.9%에서 올해 24.3%로 줄었고, 거래량도 2015년 8,507건에서 올해 6,641건으로 21.9% 감소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9억 원 초과 고가주택 거래 비중, 처음 4% 넘어”
    • 입력 2019-12-16 09:34:16
    • 수정2019-12-16 09:41:10
    경제
올해 전국에서 거래된 주택 가운데 9억 원을 초과하는 고가 주택의 비중이 처음으로 4%를 넘어섰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습니다.

부동산정보 서비스업체 직방은 이달 11일 기준으로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시스템에 공개된 전국의 단독다가구·연립다세대·아파트 거래의 가격대별 거래를 분석한 결과, 올해 9억 원 초과·14억 원 이하의 거래 비중은 2.7%, 14억 원 초과는 1.7%로 각각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두 가격 구간의 거래 비중은 2006년 실거래가 공개 이후 가장 높은 수치로, 올해 처음 4%를 넘은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14억 원 초과 주택의 거래량은 올해 만 468건으로 처음으로 만 건을 넘었고, 9억 원 초과·14억 원 이하 거래량은 2017년 만 9,921건 이후 줄어들면서 올해 만 6,824건으로 집계됐습니다.

9억 원 초과 거래 중 아파트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5년 50.7%까지 줄어들었으나 올해 73.6%까지 늘었고, 거래량으로는 2015년 9,195건에서 올해 2만 94건으로 2.18배로 늘었습니다.

또 9억 원 초과 주택 가운데 단독다가구 주택이 차지하는 비중은 2015년 46.9%에서 올해 24.3%로 줄었고, 거래량도 2015년 8,507건에서 올해 6,641건으로 21.9% 감소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