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응급의료헬기 출동 관리 119로 일원화…다음 달부터 시행
입력 2019.12.16 (12:01) 사회
앞으로 정부가 보유한 응급의료헬기 출동을 119 종합상황실에서 통합 관리하기로 했습니다.

소방청은 이런 내용을 담은 '범부처 응급의료헬기 공동운영 매뉴얼'을 제작해 참여기관에 배포를 완료했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시행은 다음 달부터입니다.

참여기관은 소방청, 국방부, 보건복지부, 경찰청, 해양경찰청, 산림청 등 6곳이며, 각 정부 부처가 보유한 응급의료헬기는 모두 79대입니다.

이번 규정에서는 응급의료헬기 컨트롤타워를 119 종합상황실로 일원화하고, 상황 요원이 환자 상태와 헬기 운항 능력 등을 고려해 출동을 요청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 의료장비와 의약품 등의 보유기준을 헬기 운항능력을 고려해 정하고, 응급의료헬기 탑승요원은 각 기관에서 교육훈련을 이수하도록 했습니다.

소방청은 이 밖에도 소방 전국망을 활용해 119상황실과 응급의료헬기가 교신할 수 있도록 하고, 항공운항 통신 체계의 헬기 호출명과 각 헬기의 의료진, 항공구급대원 등 탑승자와 운항능력 등의 정보를 공유하도록 했다고 밝혔습니다.
  • 정부 응급의료헬기 출동 관리 119로 일원화…다음 달부터 시행
    • 입력 2019-12-16 12:01:37
    사회
앞으로 정부가 보유한 응급의료헬기 출동을 119 종합상황실에서 통합 관리하기로 했습니다.

소방청은 이런 내용을 담은 '범부처 응급의료헬기 공동운영 매뉴얼'을 제작해 참여기관에 배포를 완료했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시행은 다음 달부터입니다.

참여기관은 소방청, 국방부, 보건복지부, 경찰청, 해양경찰청, 산림청 등 6곳이며, 각 정부 부처가 보유한 응급의료헬기는 모두 79대입니다.

이번 규정에서는 응급의료헬기 컨트롤타워를 119 종합상황실로 일원화하고, 상황 요원이 환자 상태와 헬기 운항 능력 등을 고려해 출동을 요청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 의료장비와 의약품 등의 보유기준을 헬기 운항능력을 고려해 정하고, 응급의료헬기 탑승요원은 각 기관에서 교육훈련을 이수하도록 했습니다.

소방청은 이 밖에도 소방 전국망을 활용해 119상황실과 응급의료헬기가 교신할 수 있도록 하고, 항공운항 통신 체계의 헬기 호출명과 각 헬기의 의료진, 항공구급대원 등 탑승자와 운항능력 등의 정보를 공유하도록 했다고 밝혔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