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지역 자동차업체 66% "성장 둔화"
입력 2019.12.17 (11:11) 창원
창원지역 자동차 관련 업체 66%가
앞으로 성장이 둔화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창원상공회의소가
창원의 자동차 부품업체 95곳을 조사한 결과
66%가 성장이 둔화할 것으로,
20%는 현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답했습니다.
부정적으로 보는 이유는
신규 수주 감소가 44%로 가장 많고,
완성차업체의 경쟁력 부족 23% 순입니다.
경영에 영향을 주는 요인으로는
근로자의 인건비 비중을
가장 많이 꼽았습니다.
  • 창원지역 자동차업체 66% "성장 둔화"
    • 입력 2019-12-17 11:11:57
    창원
창원지역 자동차 관련 업체 66%가
앞으로 성장이 둔화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창원상공회의소가
창원의 자동차 부품업체 95곳을 조사한 결과
66%가 성장이 둔화할 것으로,
20%는 현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답했습니다.
부정적으로 보는 이유는
신규 수주 감소가 44%로 가장 많고,
완성차업체의 경쟁력 부족 23% 순입니다.
경영에 영향을 주는 요인으로는
근로자의 인건비 비중을
가장 많이 꼽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