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북미 긴장고조
에스퍼 美국방 “북한, 만족하지 않는다면 시험할 것 같다”
입력 2019.12.17 (11:34) 수정 2019.12.17 (11:38) 국제
북한이 '크리스마스 선물'을 예고하며 대미 압박 수위를 높이는 가운데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이 현지시간 16일 "북한이 만족하지 않으면" 모종의 시험을 실행할 가능성을 내다봤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룩셈부르크를 방문한 에스퍼 장관은 이날 워싱턴DC로 돌아가는 비행기 안에서 동행한 기자들에게 "우리는 (북한이) 시험에 관한 이야기를 하는 것을 목격했다"며 "그들이 만족하지 않는다면 그것(시험)을 할 것 같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그러나 '시험'이 구체적으로 어떤 종류를 말하는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북한은 최근 평안북도 동창리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잇달아 두 건의 '중대한 시험'을 했다고 발표했는데 전문가들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를 위한 엔진 성능 시험이 이뤄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또 에스퍼 장관은 "나는 약 사반세기 동안 한반도를 지켜봐서 그들의 전략과 엄포라면 익숙하다"며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정치적 합의에 대해 우리가 진지하게 받아들이고 앉아서 논의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에스퍼 美국방 “북한, 만족하지 않는다면 시험할 것 같다”
    • 입력 2019-12-17 11:34:37
    • 수정2019-12-17 11:38:22
    국제
북한이 '크리스마스 선물'을 예고하며 대미 압박 수위를 높이는 가운데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이 현지시간 16일 "북한이 만족하지 않으면" 모종의 시험을 실행할 가능성을 내다봤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룩셈부르크를 방문한 에스퍼 장관은 이날 워싱턴DC로 돌아가는 비행기 안에서 동행한 기자들에게 "우리는 (북한이) 시험에 관한 이야기를 하는 것을 목격했다"며 "그들이 만족하지 않는다면 그것(시험)을 할 것 같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그러나 '시험'이 구체적으로 어떤 종류를 말하는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북한은 최근 평안북도 동창리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잇달아 두 건의 '중대한 시험'을 했다고 발표했는데 전문가들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를 위한 엔진 성능 시험이 이뤄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또 에스퍼 장관은 "나는 약 사반세기 동안 한반도를 지켜봐서 그들의 전략과 엄포라면 익숙하다"며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정치적 합의에 대해 우리가 진지하게 받아들이고 앉아서 논의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