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독일 기업, 해킹 피해 갈수록 커져
입력 2019.12.17 (12:39) 수정 2019.12.17 (12:45)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해킹으로 독일 기업들이 입는 피해가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리포트]

최근 독일 자동차 제조사 BMW에 대한 해킹 시도 사실이 알려졌습니다.

기업 정보를 빼돌리기 위한 전형적인 산업스파이였는데요, 2017년 BMW의 베트남 진출을 계기로 BMW에 대한 해킹이 본격화 된 겁니다.

다행히 BMW는 기밀 정보 접근에 대한 예방조치로 피해를 막을 수 있었습니다.

BMW가 해커들의 표적이 된 것은 우연이 아닙니다.

연료전지 기술 등 많은 미래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독일 기업들을 해킹하는 건 범죄집단의 입장으로선 적잖은 돈이 되는 일입니다.

[후췐로이터/뮌헨공대 교수 : "BMW는 다양한 구동기술을 가진 기술 기업입니다. 기술을 선도하는 독일의 모든 기업들은 (해킹의) 잠재적인 목표가 되는 겁니다."]

대다수 해킹은 독일 국내에서 이루어지고 있고, 동유럽과 아시아 지역에서도 많은 해킹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해킹 시도 주기도 점점 짧아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사이버 공격으로 인한 독일 기업들의 피해는 연간 1억 유로, 우리 돈 132억 원 이상으로 추산되고 있습니다.
  • 독일 기업, 해킹 피해 갈수록 커져
    • 입력 2019-12-17 12:40:00
    • 수정2019-12-17 12:45:59
    뉴스 12
[앵커]

해킹으로 독일 기업들이 입는 피해가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리포트]

최근 독일 자동차 제조사 BMW에 대한 해킹 시도 사실이 알려졌습니다.

기업 정보를 빼돌리기 위한 전형적인 산업스파이였는데요, 2017년 BMW의 베트남 진출을 계기로 BMW에 대한 해킹이 본격화 된 겁니다.

다행히 BMW는 기밀 정보 접근에 대한 예방조치로 피해를 막을 수 있었습니다.

BMW가 해커들의 표적이 된 것은 우연이 아닙니다.

연료전지 기술 등 많은 미래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독일 기업들을 해킹하는 건 범죄집단의 입장으로선 적잖은 돈이 되는 일입니다.

[후췐로이터/뮌헨공대 교수 : "BMW는 다양한 구동기술을 가진 기술 기업입니다. 기술을 선도하는 독일의 모든 기업들은 (해킹의) 잠재적인 목표가 되는 겁니다."]

대다수 해킹은 독일 국내에서 이루어지고 있고, 동유럽과 아시아 지역에서도 많은 해킹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해킹 시도 주기도 점점 짧아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사이버 공격으로 인한 독일 기업들의 피해는 연간 1억 유로, 우리 돈 132억 원 이상으로 추산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