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사 교과서 4·3 비중 넓혔다
입력 2019.12.17 (19:16) 수정 2019.12.17 (23:49)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그동안 교과서에서
폭동으로 기술되며
역사왜곡 논란이 일었던 제주4·3이
새해 교과서에서는
위상이 달라집니다.
내년 고등학교 한국사 교과서에서
제주4‧3 관련 내용이
대폭 개선된 건데요.
임연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3년 전 4·3희생자유족회가
국회에서 회견을 열어
교육 당국에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4·3이 발발한
사회적 배경을 무시한 채
이념적 갈등으로 치부한
국정 역사교과서 편찬에 항의한 건데,
결국, 당시 국정교과서는
폐기 수순을 밟았습니다.

[이펙트1]화면 전환

교육부가 지난달 검정을 마무리 한
8종의
한국사 교과서 가운데 하나입니다.

제주4·3을
세 쪽에 걸쳐 깊이 있게 다뤘는데,
역사 교육에서
필수로 이수할 학습요소로
4·3이 새롭게 포함됐기 때문입니다.

4‧3을 '폭동'이나
좌우 대립의
소요사태로 규정했던
과거 역사 교과서와 달리,
광복 이후 통일 정부 수립 과정에서
4·3이 발생했다고 기술했습니다.

1947년 3월 1일
민간인 사상자가 발생한
경찰의 발포 사건도 설명하고 있습니다.

소설 '순이 삼촌'과 영화 '지슬'도
일부 교과서에 실렸는데,
문화 예술 작품을 통해
굴곡진 현대사에서의 4·3을
청소년이 공감하도록 문턱을 낮춘 겁니다.

제주도교육청이 마련한
4·3 집필기준안을
교육부에서 반영한 결과입니다.

이석문/제주도교육감[녹취]
"통일 정부 수립을 위한 노력으로 (학습 주제를) 바꾸면 4·3 기술이 달라집니다.
이전과는 근본적으로 다른 출발선에 섰다."

4·3유족회와 평화재단은
4·3의 역사와 정의가
이제야 바로 세워졌다며 환영했습니다.

양정심/제주4.3평화재단 조사연구실장[인터뷰]
"불의에 대한 저항들 그리고 단독정부 수립을 반대하고 통일을 이야기하는 모습을 같이 볼 수 있어서 우리 학생들이 4·3 정신을 보다 많이 알 수 있지 않을까"

내년부터 전국 고등학교
1학년 학생들이
제주4·3을 현대사의
주요 사건으로 배우게 되면서
4·3의 전국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KBS 뉴스 임연희입니다.
  • 한국사 교과서 4·3 비중 넓혔다
    • 입력 2019-12-17 19:16:33
    • 수정2019-12-17 23:49:43
    뉴스9(제주)
[앵커멘트]
그동안 교과서에서
폭동으로 기술되며
역사왜곡 논란이 일었던 제주4·3이
새해 교과서에서는
위상이 달라집니다.
내년 고등학교 한국사 교과서에서
제주4‧3 관련 내용이
대폭 개선된 건데요.
임연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3년 전 4·3희생자유족회가
국회에서 회견을 열어
교육 당국에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4·3이 발발한
사회적 배경을 무시한 채
이념적 갈등으로 치부한
국정 역사교과서 편찬에 항의한 건데,
결국, 당시 국정교과서는
폐기 수순을 밟았습니다.

[이펙트1]화면 전환

교육부가 지난달 검정을 마무리 한
8종의
한국사 교과서 가운데 하나입니다.

제주4·3을
세 쪽에 걸쳐 깊이 있게 다뤘는데,
역사 교육에서
필수로 이수할 학습요소로
4·3이 새롭게 포함됐기 때문입니다.

4‧3을 '폭동'이나
좌우 대립의
소요사태로 규정했던
과거 역사 교과서와 달리,
광복 이후 통일 정부 수립 과정에서
4·3이 발생했다고 기술했습니다.

1947년 3월 1일
민간인 사상자가 발생한
경찰의 발포 사건도 설명하고 있습니다.

소설 '순이 삼촌'과 영화 '지슬'도
일부 교과서에 실렸는데,
문화 예술 작품을 통해
굴곡진 현대사에서의 4·3을
청소년이 공감하도록 문턱을 낮춘 겁니다.

제주도교육청이 마련한
4·3 집필기준안을
교육부에서 반영한 결과입니다.

이석문/제주도교육감[녹취]
"통일 정부 수립을 위한 노력으로 (학습 주제를) 바꾸면 4·3 기술이 달라집니다.
이전과는 근본적으로 다른 출발선에 섰다."

4·3유족회와 평화재단은
4·3의 역사와 정의가
이제야 바로 세워졌다며 환영했습니다.

양정심/제주4.3평화재단 조사연구실장[인터뷰]
"불의에 대한 저항들 그리고 단독정부 수립을 반대하고 통일을 이야기하는 모습을 같이 볼 수 있어서 우리 학생들이 4·3 정신을 보다 많이 알 수 있지 않을까"

내년부터 전국 고등학교
1학년 학생들이
제주4·3을 현대사의
주요 사건으로 배우게 되면서
4·3의 전국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KBS 뉴스 임연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