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토트넘, ‘KFA 올해의 선수’ 손흥민에 축하인사
입력 2019.12.20 (10:09)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가 2019년 대한축구협회(KFA) 올해의 선수상을 받은 손흥민(27)에게 축하 인사를 건넸다.

토트넘은 19일 구단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손흥민이 통산 4번째로 KFA 올해의 선수상을 받았다"며 팀 에이스의 수상 소식을 알린 뒤 '축하해, 쏘니!'라고 덧붙였다.

손흥민이 활약하는 경기 영상도 함께 올렸다.

손흥민은 이날 열린 2019 KFA 시상식에서 올해의 남자 선수로 선정했다.

2013년, 2014년, 2017년에 이어 역대 네 번째로 올해의 선수로 뽑혀 기성용(뉴캐슬·2011년, 2012년, 2016년)을 넘어서 역대 최다 수상자로 이름을 올렸다.

시즌이 한창이라 시상식에는 참석하지 못한 손흥민은 영상 메시지를 통해 "올해에는 너무 많은 일이 일어났다. 많은 관계자 덕분에 좋은 일만 있었다"면서 "2020년에도 행복하고 싶다. 선수로서, 사람으로서 열심히 하겠다"라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토트넘, ‘KFA 올해의 선수’ 손흥민에 축하인사
    • 입력 2019-12-20 10:09:32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가 2019년 대한축구협회(KFA) 올해의 선수상을 받은 손흥민(27)에게 축하 인사를 건넸다.

토트넘은 19일 구단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손흥민이 통산 4번째로 KFA 올해의 선수상을 받았다"며 팀 에이스의 수상 소식을 알린 뒤 '축하해, 쏘니!'라고 덧붙였다.

손흥민이 활약하는 경기 영상도 함께 올렸다.

손흥민은 이날 열린 2019 KFA 시상식에서 올해의 남자 선수로 선정했다.

2013년, 2014년, 2017년에 이어 역대 네 번째로 올해의 선수로 뽑혀 기성용(뉴캐슬·2011년, 2012년, 2016년)을 넘어서 역대 최다 수상자로 이름을 올렸다.

시즌이 한창이라 시상식에는 참석하지 못한 손흥민은 영상 메시지를 통해 "올해에는 너무 많은 일이 일어났다. 많은 관계자 덕분에 좋은 일만 있었다"면서 "2020년에도 행복하고 싶다. 선수로서, 사람으로서 열심히 하겠다"라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