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육군 일병' 음주단속 피하려다 순찰차 들이받아
입력 2019.12.20 (13:48) 수정 2019.12.20 (13:48) 창원
음주운전을 하던 현역 군인이
경찰단속을 피해 달아나다
경찰차를 들이받았습니다.
어제(19일) 새벽 1시 50분쯤
창원시 봉암동의 한 도로에서
육군 모 부대 소속 병사 19살 A 씨가
음주단속을 피해 3백여m를 후진해 달아나다
경찰차를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경찰차에 있던 경찰관 한 명이 다쳤습니다.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97%
면허취소 수치로 나타났습니다.
  • '육군 일병' 음주단속 피하려다 순찰차 들이받아
    • 입력 2019-12-20 13:48:38
    • 수정2019-12-20 13:48:46
    창원
음주운전을 하던 현역 군인이
경찰단속을 피해 달아나다
경찰차를 들이받았습니다.
어제(19일) 새벽 1시 50분쯤
창원시 봉암동의 한 도로에서
육군 모 부대 소속 병사 19살 A 씨가
음주단속을 피해 3백여m를 후진해 달아나다
경찰차를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경찰차에 있던 경찰관 한 명이 다쳤습니다.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97%
면허취소 수치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