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대문 밤 하늘 수놓다…환상적인 빛 축제 ‘서울 라이트’ 첫선
입력 2019.12.20 (21:43) 수정 2019.12.20 (21:4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건물 외벽에 조명을 비춰 영상을 표현하는 것을 미디어 파사드라고 하는데요.

서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오늘(20일) ​화려한 빛 축제가 개막했습니다.

이철호 기자가 소개해드립니다.

[리포트]

웅장한 음악과 함께 화려한 조명이 건물 외벽을 휘감습니다.

과거의 흔적부터 수많은 사진이 나타났다 사라지더니, 어느새 초현실적인 이미지가 220미터 건물 외벽을 수놓습니다.

16분간 이어진 환상적인 빛 축제, 올해 첫선을 보인 '서울 라이트'입니다.

[권수정·이현열/경기 시흥시 : "어떻게 구상하는지 너무 신기해서 궁금해하면서 지켜봤던 것 같습니다. 보지 못했던 그래픽, 그런 디자인이 인상 깊었던 것 같아요."]

이번 작품을 위해 우선 서울 동대문과 관련된 옛 자료와 시민들이 SNS에 올린 600만 장의 사진을 모았습니다.

인공지능을 활용해 서울의 과거, 현재, 미래를 해석한 결과물을 빛과 음악으로 표현해, 제목도 '서울 해몽'입니다.

[레픽 아나돌/'서울 해몽' 작가 : "제가 AI라는 붓을 들어서 기계라는 마음에 색칠을 하는 거죠. 그런 작업으로 어떤 의식을 불러일으키는 거라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서울시는 '서울 라이트'를 관광객들을 끌어들일 수 있는 야간 축제로 키운다는 계획입니다.

[박원순/서울시장 : "해외 관광객들까지 모아내면서 지역 상권을 살리는 빛의 도시, 빛의 축제로 가장 유명한 도시를 만들겠다는 것을 약속드립니다."]

호주 시드니, 프랑스 리옹 등 세계 유명 도시들이 빛과 조명을 활용한 관광 콘텐츠를 만들고 있으며 미국 라스베이거스는 전구 쇼 하나만으로 연간 2천2백만 명의 관광객들을 모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철호입니다.
  • 동대문 밤 하늘 수놓다…환상적인 빛 축제 ‘서울 라이트’ 첫선
    • 입력 2019-12-20 21:44:21
    • 수정2019-12-20 21:49:58
    뉴스 9
[앵커]

건물 외벽에 조명을 비춰 영상을 표현하는 것을 미디어 파사드라고 하는데요.

서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오늘(20일) ​화려한 빛 축제가 개막했습니다.

이철호 기자가 소개해드립니다.

[리포트]

웅장한 음악과 함께 화려한 조명이 건물 외벽을 휘감습니다.

과거의 흔적부터 수많은 사진이 나타났다 사라지더니, 어느새 초현실적인 이미지가 220미터 건물 외벽을 수놓습니다.

16분간 이어진 환상적인 빛 축제, 올해 첫선을 보인 '서울 라이트'입니다.

[권수정·이현열/경기 시흥시 : "어떻게 구상하는지 너무 신기해서 궁금해하면서 지켜봤던 것 같습니다. 보지 못했던 그래픽, 그런 디자인이 인상 깊었던 것 같아요."]

이번 작품을 위해 우선 서울 동대문과 관련된 옛 자료와 시민들이 SNS에 올린 600만 장의 사진을 모았습니다.

인공지능을 활용해 서울의 과거, 현재, 미래를 해석한 결과물을 빛과 음악으로 표현해, 제목도 '서울 해몽'입니다.

[레픽 아나돌/'서울 해몽' 작가 : "제가 AI라는 붓을 들어서 기계라는 마음에 색칠을 하는 거죠. 그런 작업으로 어떤 의식을 불러일으키는 거라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서울시는 '서울 라이트'를 관광객들을 끌어들일 수 있는 야간 축제로 키운다는 계획입니다.

[박원순/서울시장 : "해외 관광객들까지 모아내면서 지역 상권을 살리는 빛의 도시, 빛의 축제로 가장 유명한 도시를 만들겠다는 것을 약속드립니다."]

호주 시드니, 프랑스 리옹 등 세계 유명 도시들이 빛과 조명을 활용한 관광 콘텐츠를 만들고 있으며 미국 라스베이거스는 전구 쇼 하나만으로 연간 2천2백만 명의 관광객들을 모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철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