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사히 신문 “아베 정권 지지율 16개월 만에 40% 붕괴”
입력 2019.12.24 (12:13) 수정 2019.12.24 (12:2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일본 아베 신조 정권이 정부 행사인 '벚꽃을 보는 모임'을 사유화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내각 지지율이 40% 밑으로 떨어졌습니다.

아사히 신문이 21∼22일 일본 유권자를 상대로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에서 아베 내각을 지지한다는 응답은 지난달 조사 때보다 6% 포인트 떨어진 38%였습니다.

아사히신문 조사를 기준으로 내각 지지율이 40% 아래로 떨어진 것은 사학 재단 비리 의혹으로 아베 정권에 대한 불신이 팽배했던 지난해 8월에 이어 1년 4개월 만입니다.

이번 조사는 RDD 방식으로 21, 22 양일간 일본 전국의 유권자를 대상으로 조사했습니다.
  • 아사히 신문 “아베 정권 지지율 16개월 만에 40% 붕괴”
    • 입력 2019-12-24 12:13:56
    • 수정2019-12-24 12:23:05
    뉴스 12
일본 아베 신조 정권이 정부 행사인 '벚꽃을 보는 모임'을 사유화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내각 지지율이 40% 밑으로 떨어졌습니다.

아사히 신문이 21∼22일 일본 유권자를 상대로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에서 아베 내각을 지지한다는 응답은 지난달 조사 때보다 6% 포인트 떨어진 38%였습니다.

아사히신문 조사를 기준으로 내각 지지율이 40% 아래로 떨어진 것은 사학 재단 비리 의혹으로 아베 정권에 대한 불신이 팽배했던 지난해 8월에 이어 1년 4개월 만입니다.

이번 조사는 RDD 방식으로 21, 22 양일간 일본 전국의 유권자를 대상으로 조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