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 '키다리 아저씨' 올해도 2천여만 원 기부
입력 2019.12.24 (20:14) 수정 2019.12.24 (20:15) 대구
수 년동안
익명으로 거액을 기부해
대구의 '키다리 아저씨'로 불리는 60대 남성이
올해도 2천 3백여 만 원을 기부했습니다.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신원을 밝히지 않은 60대 남성이
'금액이 적어 미안하다,
나누다 보니 그렇다'는 내용의 쪽지와 함께
2천 3백여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매달 천만 원 씩 적금한 돈과 이자를
2012년부터 매년 기부해
지금까지 9억 8천여 만 원을 기탁했습니다.(끝)
 
  • 대구 '키다리 아저씨' 올해도 2천여만 원 기부
    • 입력 2019-12-24 20:14:48
    • 수정2019-12-24 20:15:20
    대구
수 년동안
익명으로 거액을 기부해
대구의 '키다리 아저씨'로 불리는 60대 남성이
올해도 2천 3백여 만 원을 기부했습니다.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신원을 밝히지 않은 60대 남성이
'금액이 적어 미안하다,
나누다 보니 그렇다'는 내용의 쪽지와 함께
2천 3백여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매달 천만 원 씩 적금한 돈과 이자를
2012년부터 매년 기부해
지금까지 9억 8천여 만 원을 기탁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