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도개발공사 노조 27일부터 총파업 결의
입력 2019.12.24 (21:24) 수정 2019.12.24 (21:27) 제주
제주도개발공사 노조는
오늘(24) 제주시 조천읍 삼다수 공장에서
대의원대회를 열어
27일부터 총파업에 들어가기로 확정했습니다.
노조는 사측과 실무교섭으로 합의를 한 결과를
경영진과 제주도정이 백지화해
노조를 기만하고 쟁의 행위로 내몰았다며,
경영진 퇴진 때까지
총파업을 이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개발공사 임직원 전체 660여명 가운데
노조 조합원 6백여 명이 이번 파업에 참여하면서,
공사에서 운영하는 가공용 감귤 공장과
삼다수 공장 가동 중단이 예상되지만
삼다수의 경우 비축 물량이 있어
당분간 공급 차질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 제주도개발공사 노조 27일부터 총파업 결의
    • 입력 2019-12-24 21:24:02
    • 수정2019-12-24 21:27:06
    제주
제주도개발공사 노조는
오늘(24) 제주시 조천읍 삼다수 공장에서
대의원대회를 열어
27일부터 총파업에 들어가기로 확정했습니다.
노조는 사측과 실무교섭으로 합의를 한 결과를
경영진과 제주도정이 백지화해
노조를 기만하고 쟁의 행위로 내몰았다며,
경영진 퇴진 때까지
총파업을 이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개발공사 임직원 전체 660여명 가운데
노조 조합원 6백여 명이 이번 파업에 참여하면서,
공사에서 운영하는 가공용 감귤 공장과
삼다수 공장 가동 중단이 예상되지만
삼다수의 경우 비축 물량이 있어
당분간 공급 차질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