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상공인 10명 중 6명 “온라인 유통시장 정책, 대기업 위주”
입력 2019.12.26 (15:20) 수정 2019.12.26 (15:23) 경제
소상공인들 10명 중 6명은 온라인 유통시장 관련 정책이 대형 쇼핑몰이나 플랫폼 등 대기업 위주라고 답했습니다.

소상공인연합회는 10월 25일부터 11월 8일까지 소상공인 1,017명을 대상으로 '온·오프라인 유통시장 변화에 따른 소상공인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58.9%가 관계 기관 정책이 대기업 위주라고 답했다고 밝혔습니다. 온라인 유통시장 정책이 공정하다는 답변은 12.3%에 그쳤습니다.

쇼핑몰이나 플랫폼과의 계약조건이 판매자에게 합리적이라고 느끼는지에 대해선 45.4%가 불합리하다고 답했으며, 보통(40.4%), 합리적(14.3%)이라는 답변이 뒤를 이었습니다.

계약 수수료가 합리적이라고 생각하는지에 대해서도 합리적이지 않다는 응답이 43.5%로 가장 많았고, 보통(43.3%), 합리적(13.2%)이라는 답변순이었습니다.

소상공인 대상 지원 정책 중 시급성 여부를 조사한 결과, '대기업과 분쟁 법률지원'이 시급하다고 응답한 소상공인이 66.2%에 달했습니다.

이외에 ▲쇼핑몰·플랫폼들의 과도한 수수료 규제 개선(65.8%) ▲온라인 활용 교육 지원(58.6%) ▲자체 온라인 쇼핑몰 구축 자금 지원(55.1%) ▲정부·지자체 온라인 판매 플랫폼 구축 및 확대(52.6%) 등이 시급하다는 답변도 많았습니다.

소상공인들은 여전히 '매장 직접 판매'가 81.7%로 가장 많았고, 이어 'SNS 온라인 판매'가 21.1%, '자체 온라인 판매'가 20.6%로 온라인 채널 가운데 상대적으로 활용도가 높았습니다.

총 매출에서 각 유통채널이 차지하는 비중도 직접판매가 58.5%로 가장 많았고, 마트·소매상 납품(13.3%), 자체 온라인 판매(8.2%)가 뒤를 이었습니다.

오픈마켓 플레이스(2.6%)나 소셜커머스 판매(1.5%) 등은 매출에 대한 기여도가 저조했습니다.

소상공인들은 온라인이나 모바일 판매 채널이 매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대해서는 긍정적이라는 답변(49.0%)이 부정적이라는 답변(24.4%)을 크게 앞섰습니다.
  • ​소상공인 10명 중 6명 “온라인 유통시장 정책, 대기업 위주”
    • 입력 2019-12-26 15:20:49
    • 수정2019-12-26 15:23:26
    경제
소상공인들 10명 중 6명은 온라인 유통시장 관련 정책이 대형 쇼핑몰이나 플랫폼 등 대기업 위주라고 답했습니다.

소상공인연합회는 10월 25일부터 11월 8일까지 소상공인 1,017명을 대상으로 '온·오프라인 유통시장 변화에 따른 소상공인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58.9%가 관계 기관 정책이 대기업 위주라고 답했다고 밝혔습니다. 온라인 유통시장 정책이 공정하다는 답변은 12.3%에 그쳤습니다.

쇼핑몰이나 플랫폼과의 계약조건이 판매자에게 합리적이라고 느끼는지에 대해선 45.4%가 불합리하다고 답했으며, 보통(40.4%), 합리적(14.3%)이라는 답변이 뒤를 이었습니다.

계약 수수료가 합리적이라고 생각하는지에 대해서도 합리적이지 않다는 응답이 43.5%로 가장 많았고, 보통(43.3%), 합리적(13.2%)이라는 답변순이었습니다.

소상공인 대상 지원 정책 중 시급성 여부를 조사한 결과, '대기업과 분쟁 법률지원'이 시급하다고 응답한 소상공인이 66.2%에 달했습니다.

이외에 ▲쇼핑몰·플랫폼들의 과도한 수수료 규제 개선(65.8%) ▲온라인 활용 교육 지원(58.6%) ▲자체 온라인 쇼핑몰 구축 자금 지원(55.1%) ▲정부·지자체 온라인 판매 플랫폼 구축 및 확대(52.6%) 등이 시급하다는 답변도 많았습니다.

소상공인들은 여전히 '매장 직접 판매'가 81.7%로 가장 많았고, 이어 'SNS 온라인 판매'가 21.1%, '자체 온라인 판매'가 20.6%로 온라인 채널 가운데 상대적으로 활용도가 높았습니다.

총 매출에서 각 유통채널이 차지하는 비중도 직접판매가 58.5%로 가장 많았고, 마트·소매상 납품(13.3%), 자체 온라인 판매(8.2%)가 뒤를 이었습니다.

오픈마켓 플레이스(2.6%)나 소셜커머스 판매(1.5%) 등은 매출에 대한 기여도가 저조했습니다.

소상공인들은 온라인이나 모바일 판매 채널이 매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대해서는 긍정적이라는 답변(49.0%)이 부정적이라는 답변(24.4%)을 크게 앞섰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