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2월 26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19.12.26 (20:28) 수정 2019.12.26 (20:30)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조국 전 장관 이르면 오늘밤 구속 여부 결정

조국 전 법무장관에 대한 구속 여부가 이르면 오늘밤 결정됩니다. 조 전 장관은 영장 내용에 동의할 수 없다고 말했는데, 법원이 어떤 결정을 내리든 큰 파장이 예상됩니다.

선거법 내일 표결할 듯…“통과되면 헌법소원”

국회 무제한토론이 종료됨에 따라 민주당은 내일 본회의 소집을 요청해 선거법 개정안을 처리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당은 법안이 통과되면 헌법소원을 내겠다고 맞섰습니다.

박근혜 정부 기무사, 광범위한 ‘불법 감청’

박근혜 정부 당시 기무사가 국회를 속여 확보한 예산으로 불법 감청을 벌인 것으로 케이비에스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기무사는 국방부장관 최측근까지 감청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검사장 때 보고받은 사건…퇴임 두 달 만에 수임

최근 개업한 지검장 출신의 한 변호사가, 재직 당시 산하 지청에서 수사한 사건을 수임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끈질긴케이에서 규제를 피한 전관예우 문제를 추적했습니다.

한국 찾은 외국인 1,725만 명…역대 최다

천칠백이십오만명의 외국인이 올해 한국을 찾아 역대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케이팝을 포함한 다양한 한류와 시장 다변화가 외국인 관광객을 불렀다는 분석입니다.
  • [12월 26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19-12-26 20:29:06
    • 수정2019-12-26 20:30:09
    뉴스
조국 전 장관 이르면 오늘밤 구속 여부 결정

조국 전 법무장관에 대한 구속 여부가 이르면 오늘밤 결정됩니다. 조 전 장관은 영장 내용에 동의할 수 없다고 말했는데, 법원이 어떤 결정을 내리든 큰 파장이 예상됩니다.

선거법 내일 표결할 듯…“통과되면 헌법소원”

국회 무제한토론이 종료됨에 따라 민주당은 내일 본회의 소집을 요청해 선거법 개정안을 처리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당은 법안이 통과되면 헌법소원을 내겠다고 맞섰습니다.

박근혜 정부 기무사, 광범위한 ‘불법 감청’

박근혜 정부 당시 기무사가 국회를 속여 확보한 예산으로 불법 감청을 벌인 것으로 케이비에스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기무사는 국방부장관 최측근까지 감청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검사장 때 보고받은 사건…퇴임 두 달 만에 수임

최근 개업한 지검장 출신의 한 변호사가, 재직 당시 산하 지청에서 수사한 사건을 수임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끈질긴케이에서 규제를 피한 전관예우 문제를 추적했습니다.

한국 찾은 외국인 1,725만 명…역대 최다

천칠백이십오만명의 외국인이 올해 한국을 찾아 역대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케이팝을 포함한 다양한 한류와 시장 다변화가 외국인 관광객을 불렀다는 분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