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천 폐기물처리시설 화재…근로자 1명 화상
입력 2019.12.26 (20:30) 수정 2019.12.26 (20:30) 춘천
홍천의 한 폐기물 처리업체에서 불이 나
근로자 1명이 다쳤습니다.
오늘(26일) 오후 5시쯤
홍천군 북방면 하화계리의
한 폐기물 처리 시설에서 불이 나
40여 분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공장 470제곱미터 가운데 절반이 불타고,
근로자 43살 조 모 씨가 목 등에 화상을 입었습니다.
소방당국은
공장 근로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끝)

(사진 제공: 강원소방본부)
  • 홍천 폐기물처리시설 화재…근로자 1명 화상
    • 입력 2019-12-26 20:30:05
    • 수정2019-12-26 20:30:40
    춘천
홍천의 한 폐기물 처리업체에서 불이 나
근로자 1명이 다쳤습니다.
오늘(26일) 오후 5시쯤
홍천군 북방면 하화계리의
한 폐기물 처리 시설에서 불이 나
40여 분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공장 470제곱미터 가운데 절반이 불타고,
근로자 43살 조 모 씨가 목 등에 화상을 입었습니다.
소방당국은
공장 근로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끝)

(사진 제공: 강원소방본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