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전주 가정집 방화 혐의 50대 긴급 체포
입력 2019.12.26 (22:11) 수정 2019.12.26 (22:12) 사회
전북 전주 완산경찰서는 한 전통시장 부근에서 현주 건조물 방화 혐의로 59살 A 씨를 긴급 체포했습니다.

A 씨는 어제(25일) 밤 11시 55분쯤 전주시 동완산동의 한 주택에 불을 지르고 달아나 집주인의 누나인 61살 B씨를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인 A씨가 두 달 치 월세를 내지 않았다는 집주인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찰, 전주 가정집 방화 혐의 50대 긴급 체포
    • 입력 2019-12-26 22:11:19
    • 수정2019-12-26 22:12:16
    사회
전북 전주 완산경찰서는 한 전통시장 부근에서 현주 건조물 방화 혐의로 59살 A 씨를 긴급 체포했습니다.

A 씨는 어제(25일) 밤 11시 55분쯤 전주시 동완산동의 한 주택에 불을 지르고 달아나 집주인의 누나인 61살 B씨를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인 A씨가 두 달 치 월세를 내지 않았다는 집주인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