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개발공사 노조 총파업 돌입…삼다수 공급 차질 없어
입력 2019.12.27 (19:01) 수정 2019.12.27 (19:04) 제주
제주도개발공사 노조가
공사 설립 24년 만에
오늘부터 총파업에 들어갔습니다.
개발공사 노사는
오늘 새벽까지
첨단과학기술단지 사옥 회의실에서
근로자 처우개선과 직급체제 개편 등
핵심 쟁점을 놓고 막판 교섭을 벌였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했습니다.
이번 파업엔
개발공사 전체 직원의 80% 정도가 참여하며
삼다수 공장과 가공용 감귤 처리 공장 가동이
중단될 것으로 보이는데,
삼다수의 경우 비축 물량이 많아
당분간 공급에 차질은 없을 전망입니다.
  • 개발공사 노조 총파업 돌입…삼다수 공급 차질 없어
    • 입력 2019-12-27 19:01:40
    • 수정2019-12-27 19:04:11
    제주
제주도개발공사 노조가
공사 설립 24년 만에
오늘부터 총파업에 들어갔습니다.
개발공사 노사는
오늘 새벽까지
첨단과학기술단지 사옥 회의실에서
근로자 처우개선과 직급체제 개편 등
핵심 쟁점을 놓고 막판 교섭을 벌였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했습니다.
이번 파업엔
개발공사 전체 직원의 80% 정도가 참여하며
삼다수 공장과 가공용 감귤 처리 공장 가동이
중단될 것으로 보이는데,
삼다수의 경우 비축 물량이 많아
당분간 공급에 차질은 없을 전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