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18 진상조사위 첫 회의…위원장에 송선태 전 이사
입력 2019.12.27 (21:55) 뉴스9(광주)
5·18 진상규명조사위원회가

오늘 서울 사무실에서

첫 전원위원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 준비에 들어갔습니다.

5·18 조사위원회는

송선태 전 5·18기념재단 상임이사를

위원장으로,

안종철 한국현대사회연구소 박사를

부위원장으로 각각 선출했습니다.

오는 30일 두 번째 회의를 갖고

앞으로의 활동 계획 등을 논의합니다.

5·18 조사위원회는 최대 3년간

5·18 당시 발포 명령과 왜곡,

민간인 학살과 암매장,

헬기 사격 등에 대해 조사할 예정입니다.

 
  • 5·18 진상조사위 첫 회의…위원장에 송선태 전 이사
    • 입력 2019-12-27 21:55:14
    뉴스9(광주)
5·18 진상규명조사위원회가

오늘 서울 사무실에서

첫 전원위원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 준비에 들어갔습니다.

5·18 조사위원회는

송선태 전 5·18기념재단 상임이사를

위원장으로,

안종철 한국현대사회연구소 박사를

부위원장으로 각각 선출했습니다.

오는 30일 두 번째 회의를 갖고

앞으로의 활동 계획 등을 논의합니다.

5·18 조사위원회는 최대 3년간

5·18 당시 발포 명령과 왜곡,

민간인 학살과 암매장,

헬기 사격 등에 대해 조사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