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당, 2040세대 최대 30%까지 공천키로
입력 2019.12.27 (16:20) 대구
자유한국당이 내년 총선에서

20대에서 40대까지 후보를 최대 30%까지

지역구에 공천하기로 했습니다.

한국당 총선기획단은

지난 20대 총선까지는

2040 후보들에 대해 비례대표를 포함해

20%를 상한선으로 공천했지만,

이번 총선에서는

청년들에게 더 많은 기회를 주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처럼 한국당이

현역 의원 50% 교체 방침에 따라

새로운 공천 방식들을 속속 정하고 있는 가운데

용퇴 압박을 받고 있는 영남권 중진 의원들의

긴장감도 높아지고 있습니다.(끝)
  • 한국당, 2040세대 최대 30%까지 공천키로
    • 입력 2019-12-30 09:05:27
    대구
자유한국당이 내년 총선에서

20대에서 40대까지 후보를 최대 30%까지

지역구에 공천하기로 했습니다.

한국당 총선기획단은

지난 20대 총선까지는

2040 후보들에 대해 비례대표를 포함해

20%를 상한선으로 공천했지만,

이번 총선에서는

청년들에게 더 많은 기회를 주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처럼 한국당이

현역 의원 50% 교체 방침에 따라

새로운 공천 방식들을 속속 정하고 있는 가운데

용퇴 압박을 받고 있는 영남권 중진 의원들의

긴장감도 높아지고 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