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경제청, 한류테마 을왕산 일대 경제자유구역 재신청 방침
입력 2020.01.01 (10:51) 수정 2020.01.01 (10:52) 사회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최근 경제자유구역 지정 후보지 심사에서 탈락한 '을왕산 아이퍼스 힐' 개발사업과 관련, 이달 중 산업통상자원부와 협의를 거쳐 부족한 점을 보완해 재신청하기로 했습니다.

인천경제청은 이 사업이 인천경제자유구역의 비전 전략 실현을 위해 필요한 중점 사업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이번 후보지 선정 평가에서 지적된 문제점을 보완해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재신청할 계획입니다.

인천경제청은 인천공항 인근 을왕산 일대 80만7천㎡를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하는 개발계획 변경안을 산업부에 제출했지만, 지난달 열린 심사에서 탈락했습니다.

앞선 작년 하반기에 인천경제청은 을왕산 일대 개발사업을 공모, 민간사업자인 에스지산업개발과 총사업비 2천300억 원 규모의 아이퍼스 힐 사업협약을 맺었습니다.

아이퍼스 힐 사업은 2024년까지 을왕산 일대에 케이팝(K-Pop)·영화·드라마 등 한류를 주제로 글로벌 영상·문화테마파크를 조성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인천경제청]
  • 인천경제청, 한류테마 을왕산 일대 경제자유구역 재신청 방침
    • 입력 2020-01-01 10:51:26
    • 수정2020-01-01 10:52:47
    사회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최근 경제자유구역 지정 후보지 심사에서 탈락한 '을왕산 아이퍼스 힐' 개발사업과 관련, 이달 중 산업통상자원부와 협의를 거쳐 부족한 점을 보완해 재신청하기로 했습니다.

인천경제청은 이 사업이 인천경제자유구역의 비전 전략 실현을 위해 필요한 중점 사업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이번 후보지 선정 평가에서 지적된 문제점을 보완해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재신청할 계획입니다.

인천경제청은 인천공항 인근 을왕산 일대 80만7천㎡를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하는 개발계획 변경안을 산업부에 제출했지만, 지난달 열린 심사에서 탈락했습니다.

앞선 작년 하반기에 인천경제청은 을왕산 일대 개발사업을 공모, 민간사업자인 에스지산업개발과 총사업비 2천300억 원 규모의 아이퍼스 힐 사업협약을 맺었습니다.

아이퍼스 힐 사업은 2024년까지 을왕산 일대에 케이팝(K-Pop)·영화·드라마 등 한류를 주제로 글로벌 영상·문화테마파크를 조성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인천경제청]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