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대형시설 62% 화재 안전기준 위반"
입력 2020.01.01 (18:03) 수정 2020.01.01 (18:05) 청주
충북소방본부가
다중이용시설 등 충북 지역 대형시설
만 5천여 동을 전수 점검한 결과
62%, 9천 6백여 동이
화재 안전 기준을 어긴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 가운데
위험물안전관리법을 위반한
건물주 10명을 형사 입건하는 등
행정 조처를 한 중대 위반 사례는
천백 7건에 달했습니다.
이번 점검은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를 계기로 추진된
범정부 차원의 화재 안전특별조사로,
2017년 7월부터 1년 6개월 동안 진행됐습니다.
 
  • "충북 대형시설 62% 화재 안전기준 위반"
    • 입력 2020-01-01 18:03:30
    • 수정2020-01-01 18:05:07
    청주
충북소방본부가
다중이용시설 등 충북 지역 대형시설
만 5천여 동을 전수 점검한 결과
62%, 9천 6백여 동이
화재 안전 기준을 어긴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 가운데
위험물안전관리법을 위반한
건물주 10명을 형사 입건하는 등
행정 조처를 한 중대 위반 사례는
천백 7건에 달했습니다.
이번 점검은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를 계기로 추진된
범정부 차원의 화재 안전특별조사로,
2017년 7월부터 1년 6개월 동안 진행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