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조 ‘낙하산 반대’에 윤종원 기업은행장 첫 출근 무산
입력 2020.01.03 (21:44) 수정 2020.01.03 (21:5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윤종원 신임 기업은행장이 노조 반발에 부딪쳐 첫날부터 제대로 출근하지 못했습니다.

어제(2일) 임명된 윤 행장은 오늘(3일) 오전 서울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 앞에 도착했지만, 노조원들의 반발로 10분 만에 현장을 떠났습니다.

기업은행 노조는 기획재정부 출신으로 청와대 경제수석 등을 지낸 윤 행장을 낙하산 인사로 규정하고 출근 저지 투쟁을 계속하겠다는 입장입니다.
  • 노조 ‘낙하산 반대’에 윤종원 기업은행장 첫 출근 무산
    • 입력 2020-01-03 21:44:51
    • 수정2020-01-03 21:50:12
    뉴스 9
윤종원 신임 기업은행장이 노조 반발에 부딪쳐 첫날부터 제대로 출근하지 못했습니다.

어제(2일) 임명된 윤 행장은 오늘(3일) 오전 서울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 앞에 도착했지만, 노조원들의 반발로 10분 만에 현장을 떠났습니다.

기업은행 노조는 기획재정부 출신으로 청와대 경제수석 등을 지낸 윤 행장을 낙하산 인사로 규정하고 출근 저지 투쟁을 계속하겠다는 입장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