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월 기업경기전망 "부정적"..인건비 상승 등 원인
입력 2020.01.05 (17:50) 수정 2020.01.06 (08:48) 울산
울산지역 기업들은
인력난과 최저임금 상승에 따른
인건비 상승 등으로 1월 업황도
어두울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한국은행 울산본부가
지역 제조업과 비제조업 194개 업체를 대상으로
1월의 업황 경기전망지수를 조사한 결과
제조업은 69로 한 달전보다 3포인트 하락했고
비제조업은 50으로 2포인트 하락했습니다.
이들 기업은
인력난과 인건비 상승을 가장 큰
경영압박 요인으로 꼽았으며 불확실한 경제상황과
내수 부진이 뒤를 이었습니다.
  • 1월 기업경기전망 "부정적"..인건비 상승 등 원인
    • 입력 2020-01-06 08:48:00
    • 수정2020-01-06 08:48:49
    울산
울산지역 기업들은
인력난과 최저임금 상승에 따른
인건비 상승 등으로 1월 업황도
어두울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한국은행 울산본부가
지역 제조업과 비제조업 194개 업체를 대상으로
1월의 업황 경기전망지수를 조사한 결과
제조업은 69로 한 달전보다 3포인트 하락했고
비제조업은 50으로 2포인트 하락했습니다.
이들 기업은
인력난과 인건비 상승을 가장 큰
경영압박 요인으로 꼽았으며 불확실한 경제상황과
내수 부진이 뒤를 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