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청와대도 총선 앞으로…‘2차례 고사’ 고민정 출마?
입력 2020.01.06 (11:01)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청와대가 이르면 오늘 비서진 일부를 교체합니다.

총선 출마 희망자들을 공직 사퇴 시한 전에 내보내고, 집권 4년 차 조직을 재정비하기 위한 인사입니다.

이번 인사에서 문 대통령의 '복심'으로 꼽히는 윤건영 국정기획상황실장의 교체는 확실시됩니다.

당내 일부에선 경남 양산 출마 목소리가 나오지만, 현재로선 박영선 장관 지역구인 구로을에 출마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의 출마 여부도 관심입니다.

이미 2차례 이상 당에 불출마 의사를 밝혔는데, 당에선 출마를 강력히 요청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고 대변인은 KBS와의 통화에서 "출마 여부에 대해 고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수석급 참모 중에선 주형철 경제보좌관이 대전 동구 출마를 조율 중인 가운데, 청와대 출신으로 총선 출사표를 던지는 후보가 60여 명에 이를 거란 관측도 나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 [자막뉴스] 청와대도 총선 앞으로…‘2차례 고사’ 고민정 출마?
    • 입력 2020-01-06 11:01:50
    자막뉴스
청와대가 이르면 오늘 비서진 일부를 교체합니다.

총선 출마 희망자들을 공직 사퇴 시한 전에 내보내고, 집권 4년 차 조직을 재정비하기 위한 인사입니다.

이번 인사에서 문 대통령의 '복심'으로 꼽히는 윤건영 국정기획상황실장의 교체는 확실시됩니다.

당내 일부에선 경남 양산 출마 목소리가 나오지만, 현재로선 박영선 장관 지역구인 구로을에 출마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의 출마 여부도 관심입니다.

이미 2차례 이상 당에 불출마 의사를 밝혔는데, 당에선 출마를 강력히 요청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고 대변인은 KBS와의 통화에서 "출마 여부에 대해 고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수석급 참모 중에선 주형철 경제보좌관이 대전 동구 출마를 조율 중인 가운데, 청와대 출신으로 총선 출사표를 던지는 후보가 60여 명에 이를 거란 관측도 나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