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당·정·청 “학자금대출 금리 인하·일자리사업 조기 시행”
입력 2020.01.06 (19:35) 수정 2020.01.06 (19:39)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현재 2.2%인 학자금 대출 금리가 2.0%로 0.2%p 인하되고, 국가지원장학금도 지난해보다 579억 원 규모 늘어날 전망입니다.

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오늘 새해 첫 고위당정청협의회를 열어 이같은 대책을 마련했습니다.

협의회가 끝난 뒤 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동절기 노인 등 취약계층 일자리와 소득안정을 위해 재정지원 직접 일자리사업을 최대한 조기 시행하기로 했다"며, "올해는 94만 5천 명 정도가 사업 대상자가 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결식아동과 노숙인, 장애인,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 지원을 강화하고, 천 2백억 원 안팎의 근로장려금과 자녀장려금을 설 전에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 당·정·청 “학자금대출 금리 인하·일자리사업 조기 시행”
    • 입력 2020-01-06 19:36:18
    • 수정2020-01-06 19:39:27
    뉴스 7
현재 2.2%인 학자금 대출 금리가 2.0%로 0.2%p 인하되고, 국가지원장학금도 지난해보다 579억 원 규모 늘어날 전망입니다.

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오늘 새해 첫 고위당정청협의회를 열어 이같은 대책을 마련했습니다.

협의회가 끝난 뒤 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동절기 노인 등 취약계층 일자리와 소득안정을 위해 재정지원 직접 일자리사업을 최대한 조기 시행하기로 했다"며, "올해는 94만 5천 명 정도가 사업 대상자가 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결식아동과 노숙인, 장애인,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 지원을 강화하고, 천 2백억 원 안팎의 근로장려금과 자녀장려금을 설 전에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