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순신대교 지나던 차량서 컨테이너 해상 추락 ‘아찔’
입력 2020.01.10 (07:20) 수정 2020.01.13 (09:40)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순신 대교를 지나던 트레일러 차량에서 컨테이너가 떨어지는 사고가 있었습니다.

잠금장치를 하지 않아 강풍에 미끄러진 건데요,

곽선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전남 여수와 광양을 잇는 이순신 대교 아래 해상.

크레인이 화물용 컨테이너를 인양합니다.

지난 7일 밤 이순신 대교를 지나던 트레일러 차량에서 떨어진 컨테이넙니다.

가로 12미터, 높이 2.4미터에 40피트짜리 컨테이너는 비어있는 상태였습니다.

사고 당시 이 지역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져 순간최대풍속 14미터에 이르는 강한 바람이 불고 있었습니다.

트레일러에 제대로 고정돼 있지 않던 빈 컨테이너가 강한 바람에 균형을 잃고 미끄러지면서 교량 아래로 추락한 것으로 보입니다.

인근에 주행 차량이나 운항 선박이 없어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하마터면 큰 사고로 이어질 뻔했습니다.

해양수산청은 다리 아래 수심이 얕아 추락한 컨테이너가 항만을 드나드는 선박의 하부와 부딪힐 수도 있다고 보고 이틀 만에 인양 작업을 마무리했습니다.

[이상훈/여수지방해양수산청 항만물류과 : "수심측정기를 가지고 하다보니까 물체가 있다, 없다만 파악할 수 있는 그런 상태였었고 물체가 있다고 했을 때는 잠수사가 직접 들어가서 컨테이너인지 아니면 암반이나 암석인지 그거를 판단하는데 시간이 좀 많이 걸려서..."]

경찰은 트레일러 운전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한 뒤 과실이 확인되면 입건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곽선정입니다.
  • 이순신대교 지나던 차량서 컨테이너 해상 추락 ‘아찔’
    • 입력 2020-01-10 07:22:05
    • 수정2020-01-13 09:40:03
    뉴스광장
[앵커]

이순신 대교를 지나던 트레일러 차량에서 컨테이너가 떨어지는 사고가 있었습니다.

잠금장치를 하지 않아 강풍에 미끄러진 건데요,

곽선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전남 여수와 광양을 잇는 이순신 대교 아래 해상.

크레인이 화물용 컨테이너를 인양합니다.

지난 7일 밤 이순신 대교를 지나던 트레일러 차량에서 떨어진 컨테이넙니다.

가로 12미터, 높이 2.4미터에 40피트짜리 컨테이너는 비어있는 상태였습니다.

사고 당시 이 지역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져 순간최대풍속 14미터에 이르는 강한 바람이 불고 있었습니다.

트레일러에 제대로 고정돼 있지 않던 빈 컨테이너가 강한 바람에 균형을 잃고 미끄러지면서 교량 아래로 추락한 것으로 보입니다.

인근에 주행 차량이나 운항 선박이 없어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하마터면 큰 사고로 이어질 뻔했습니다.

해양수산청은 다리 아래 수심이 얕아 추락한 컨테이너가 항만을 드나드는 선박의 하부와 부딪힐 수도 있다고 보고 이틀 만에 인양 작업을 마무리했습니다.

[이상훈/여수지방해양수산청 항만물류과 : "수심측정기를 가지고 하다보니까 물체가 있다, 없다만 파악할 수 있는 그런 상태였었고 물체가 있다고 했을 때는 잠수사가 직접 들어가서 컨테이너인지 아니면 암반이나 암석인지 그거를 판단하는데 시간이 좀 많이 걸려서..."]

경찰은 트레일러 운전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한 뒤 과실이 확인되면 입건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곽선정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