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드 이후 최대’ 中 관광객 5천 명 방문…‘한한령’ 해제되나?
입력 2020.01.10 (12:48) 수정 2020.01.10 (12:5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새해 초부터 5천 명이 넘는 중국 단체관광객이 우리나라를 찾았습니다.

지난 2017년 `사드 사태` 이후 가장 많은 규모인데요,

중국에서 한류를 금지시킨 이른바 `한한령`이 풀리지 않을까 하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보도에 박재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중국인 5천 명이 회의장을 가득 메웠습니다.

한 중국 건강식품 판매회사가 한국에서 기업회의를 열고 있는 것입니다.

이 회사는 이번 교류를 바탕으로 한국 시장 진출을 희망하고 있습니다.

[푸야오/中 이용탕 그룹 회장 : "한국 시장은 매력적이어서 우리는 매우 중요하게 바라보고 있습니다."]

전략회의 도중 점심 시간이 되자, 햄버거와 치킨 5천 개가 배달됐습니다.

같은 시각 주방에서는 5천 명의 저녁 만찬 준비가 한창입니다.

[주방장 : "소스를 너무 적게 주면 안 됩니다."]

열흘 전부터 준비한 소고기와 닭고기, 해산물 요리 등 전체 만찬 메뉴는 모두 22가지, 무게만 무려 5톤이 넘습니다.

회의를 마친 직원들은 시내 쇼핑에 나섰습니다.

면세점이 아닌 일반 옷가게에서 진짜 `한류`를 즐기고 있습니다.

[쉬진양/中 이용탕 그룹 직원 : "한국의 분위기를 즐겨 보고 싶고,맛있는 한국 음식도 먹고 싶습니다."]

인천시는 쇼핑타운 앞 광장에 중국 기업 이름을 붙여주고, 더 많은 기업 관광객 유치에 나섰습니다.

[박남춘/인천시장 : "5박 6일 동안 이용탕 임직원들이 이 곳에서 쓰고 갈 돈이 약 216억정도로 추산합니다."]

관광업계는 올 상반기에 `시진핑` 주석의 한국 방문이 성사되면, `한한령`이 사실상 풀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재우입니다.
  • ‘사드 이후 최대’ 中 관광객 5천 명 방문…‘한한령’ 해제되나?
    • 입력 2020-01-10 12:49:20
    • 수정2020-01-10 12:56:01
    뉴스 12
[앵커]

새해 초부터 5천 명이 넘는 중국 단체관광객이 우리나라를 찾았습니다.

지난 2017년 `사드 사태` 이후 가장 많은 규모인데요,

중국에서 한류를 금지시킨 이른바 `한한령`이 풀리지 않을까 하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보도에 박재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중국인 5천 명이 회의장을 가득 메웠습니다.

한 중국 건강식품 판매회사가 한국에서 기업회의를 열고 있는 것입니다.

이 회사는 이번 교류를 바탕으로 한국 시장 진출을 희망하고 있습니다.

[푸야오/中 이용탕 그룹 회장 : "한국 시장은 매력적이어서 우리는 매우 중요하게 바라보고 있습니다."]

전략회의 도중 점심 시간이 되자, 햄버거와 치킨 5천 개가 배달됐습니다.

같은 시각 주방에서는 5천 명의 저녁 만찬 준비가 한창입니다.

[주방장 : "소스를 너무 적게 주면 안 됩니다."]

열흘 전부터 준비한 소고기와 닭고기, 해산물 요리 등 전체 만찬 메뉴는 모두 22가지, 무게만 무려 5톤이 넘습니다.

회의를 마친 직원들은 시내 쇼핑에 나섰습니다.

면세점이 아닌 일반 옷가게에서 진짜 `한류`를 즐기고 있습니다.

[쉬진양/中 이용탕 그룹 직원 : "한국의 분위기를 즐겨 보고 싶고,맛있는 한국 음식도 먹고 싶습니다."]

인천시는 쇼핑타운 앞 광장에 중국 기업 이름을 붙여주고, 더 많은 기업 관광객 유치에 나섰습니다.

[박남춘/인천시장 : "5박 6일 동안 이용탕 임직원들이 이 곳에서 쓰고 갈 돈이 약 216억정도로 추산합니다."]

관광업계는 올 상반기에 `시진핑` 주석의 한국 방문이 성사되면, `한한령`이 사실상 풀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재우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