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찬희, 트레이드로 FC서울 이적…황기욱·신성재는 전남으로
입력 2020.01.10 (19:23) 연합뉴스
20세 이하(U-20),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에서 활약한 미드필더 한찬희(23)가 프로축구 K리그1 FC서울의 유니폼을 입는다.

서울은 황기욱(24)과 신성재(23)를 K리그2 전남 드래곤즈로 보내고 한찬희를 영입했다고 10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2022년까지다.

전남 유소년팀인 광양제철중-광양제철고 출신인 한찬희는 2016년 프로에 데뷔해 첫해부터 23경기에 출전하며 전남의 주축 선수로 성장했다.

2019시즌까지 4년간 K리그 통산 113경기에서 9골 11도움을 기록했다.

2017년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과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 출전하는 등 연령별 대표로도 활약했다.

서울은 "키 181㎝와 몸무게 75㎏의 탄탄한 체격을 갖춘 한찬희는 개인 기술을 앞세워 날카로운 침투 패스와 강력한 중거리 슛을 갖췄고, 폭넓은 활동량과 수비력 역시 돋보이는 만능 미드필더"라고 소개했다.

또 "한찬희가 기존 미드필더들과 시너지를 내는 것은 물론, 김진야, 윤종규, 조영욱, 김주성 등과 젊은 서울을 만들어갈 것"이라며 "한찬희의 합류로 한층 조직적이며 젊고 빠른 축구를 할 수 있게 됐다"고 기대감을 전했다.

11일 서울의 포르투갈 전지훈련에 합류할 한찬희는 "서울은 언제든 우승에 도전할 수 있는 팀이라고 생각한다. 팀의 목표에 도움이 되도록 헌신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전남에 합류한 미드필더 황기욱과 신성재는 서울 유소년팀인 오산고 출신이다.

황기욱도 연령별 대표팀을 두루 거쳤고, 신성재는 수비형 미드필더와 센터백 등을 소화할 수 있다.

전남 전경준 감독은 "수비형 미드필더 포지션 선수가 절실히 필요했다. 이번 트레이드는 한찬희와 우리 팀 모두에게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다줄 것이다"고 평가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찬희, 트레이드로 FC서울 이적…황기욱·신성재는 전남으로
    • 입력 2020-01-10 19:23:32
    연합뉴스
20세 이하(U-20),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에서 활약한 미드필더 한찬희(23)가 프로축구 K리그1 FC서울의 유니폼을 입는다.

서울은 황기욱(24)과 신성재(23)를 K리그2 전남 드래곤즈로 보내고 한찬희를 영입했다고 10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2022년까지다.

전남 유소년팀인 광양제철중-광양제철고 출신인 한찬희는 2016년 프로에 데뷔해 첫해부터 23경기에 출전하며 전남의 주축 선수로 성장했다.

2019시즌까지 4년간 K리그 통산 113경기에서 9골 11도움을 기록했다.

2017년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과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 출전하는 등 연령별 대표로도 활약했다.

서울은 "키 181㎝와 몸무게 75㎏의 탄탄한 체격을 갖춘 한찬희는 개인 기술을 앞세워 날카로운 침투 패스와 강력한 중거리 슛을 갖췄고, 폭넓은 활동량과 수비력 역시 돋보이는 만능 미드필더"라고 소개했다.

또 "한찬희가 기존 미드필더들과 시너지를 내는 것은 물론, 김진야, 윤종규, 조영욱, 김주성 등과 젊은 서울을 만들어갈 것"이라며 "한찬희의 합류로 한층 조직적이며 젊고 빠른 축구를 할 수 있게 됐다"고 기대감을 전했다.

11일 서울의 포르투갈 전지훈련에 합류할 한찬희는 "서울은 언제든 우승에 도전할 수 있는 팀이라고 생각한다. 팀의 목표에 도움이 되도록 헌신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전남에 합류한 미드필더 황기욱과 신성재는 서울 유소년팀인 오산고 출신이다.

황기욱도 연령별 대표팀을 두루 거쳤고, 신성재는 수비형 미드필더와 센터백 등을 소화할 수 있다.

전남 전경준 감독은 "수비형 미드필더 포지션 선수가 절실히 필요했다. 이번 트레이드는 한찬희와 우리 팀 모두에게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다줄 것이다"고 평가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