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광주 금은방서 팔찌 훔친 10대 입건
입력 2020.01.10 (22:09) 뉴스9(광주)
광주 동부경찰서는

금은방에서 손님 행세를 하며

순금 팔찌를 훔쳐 달아난 혐의로

16살 중학생 김 모 군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군은

지난 5일 오후 6시쯤

광주시 충장로의 한 금은방에서

5백30만 원 상당의 20돈 순금 팔찌를

사겠다며 손목에 찬 뒤

그대로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광주 금은방서 팔찌 훔친 10대 입건
    • 입력 2020-01-10 22:09:20
    뉴스9(광주)
광주 동부경찰서는

금은방에서 손님 행세를 하며

순금 팔찌를 훔쳐 달아난 혐의로

16살 중학생 김 모 군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군은

지난 5일 오후 6시쯤

광주시 충장로의 한 금은방에서

5백30만 원 상당의 20돈 순금 팔찌를

사겠다며 손목에 찬 뒤

그대로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