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직무 관련자에게 돈 갚지 않은 청주시 공무원 해임
입력 2020.01.10 (15:30) 청주
직무 관련자에게
돈을 빌린 뒤 갚지 않은 청주시 공무원이
해임 처분을 받았습니다.
충청북도 인사위원회는
직무와 관련이 있는 보육시설 원장으로부터
3백만 원을 빌린 뒤 갚지 않은
청주시 6급 공무원 A씨에 대해 해임을 의결했습니다.
인사위원회는
A 씨가 직위를 이용해
금품 대여를 강요했다는 점에서
죄질이 중하다고 판단해 해임을 의결했습니다.
앞서 법원도 지난해 12월,
같은 혐의로 약식 기소된 A씨에게
벌금 5백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 직무 관련자에게 돈 갚지 않은 청주시 공무원 해임
    • 입력 2020-01-11 08:58:05
    청주
직무 관련자에게
돈을 빌린 뒤 갚지 않은 청주시 공무원이
해임 처분을 받았습니다.
충청북도 인사위원회는
직무와 관련이 있는 보육시설 원장으로부터
3백만 원을 빌린 뒤 갚지 않은
청주시 6급 공무원 A씨에 대해 해임을 의결했습니다.
인사위원회는
A 씨가 직위를 이용해
금품 대여를 강요했다는 점에서
죄질이 중하다고 판단해 해임을 의결했습니다.
앞서 법원도 지난해 12월,
같은 혐의로 약식 기소된 A씨에게
벌금 5백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