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속 적자' 창원경륜공단, 성과급 30% 반납
입력 2019.12.27 (12:00) 진주
연속된 적자에도
성과급을 받아 논란이 일었던
창원경륜공단 직원들이
성과급 일부를 반납하기로 했습니다.
창원경륜공단은
임원과 팀장급 이상 간부들이
인센티브 성과급의 30%를 반납한다고 밝혔습니다.
경륜공단은 지난해만 19억 원 등
2016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적자가 계속되고 있지만,
공기업 경영평가 기준에 따라
올해 직원 1인당 한 달 급여의 최대 180%를
성과급으로 받았습니다.
  • '연속 적자' 창원경륜공단, 성과급 30% 반납
    • 입력 2020-01-13 16:27:30
    진주
연속된 적자에도
성과급을 받아 논란이 일었던
창원경륜공단 직원들이
성과급 일부를 반납하기로 했습니다.
창원경륜공단은
임원과 팀장급 이상 간부들이
인센티브 성과급의 30%를 반납한다고 밝혔습니다.
경륜공단은 지난해만 19억 원 등
2016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적자가 계속되고 있지만,
공기업 경영평가 기준에 따라
올해 직원 1인당 한 달 급여의 최대 180%를
성과급으로 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