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중 무역 합의 기대에 S&P·나스닥, 사상 최고 마감
입력 2020.01.14 (07:17) 수정 2020.01.14 (07:18) 국제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과 중국의 1단계 무역합의 서명에 대한 기대 등으로 상승했습니다.

미 동부 시각 13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83.28포인트(0.29%) 상승한 28,907.05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2.78포인트(0.70%) 오른 3,288.13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95.07포인트(1.04%) 급등한 9,273.93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S&P 500 지수와 나스닥은 장중 및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를 또 경신했습니다.

시장은 오는 15일 예정된 미국과 중국의 무역합의 서명식 및 기업 실적 등을 주시했습니다. 중국 관영 언론 글로벌타임스는 류허 부총리가 이끄는 협상단이 1단계 무역합의 서명을 위해 이날 워싱턴 D.C로 출발했다고 트위터 계정을 통해 밝혔습니다.

미국과 중국이 매년 두 차례 가칭 '포괄적 경제 대화'를 재개하기로 합의했다는 소식도 주가 상승을 거들었습니다. 포괄적 경제 대화는 양국의 통상·무역 현안을 논의하는 소통 창구였지만, 무역 갈등이 심화하면서 2년 넘게 중단돼왔습니다.

중동 지역 긴장이 완화된 점도 지속해서 증시에 긍정적으로 작용하는 중입니다. 미국이 이란에 대한 추가 무력 사용보다 경제 제재 방침을 밝혀 긴장이 크게 완화했습니다.

이날 발표된 경제지표는 다소 부진했습니다. 콘퍼런스보드는 12월 미국의 고용추세지수(ETI)가 109.68로, 전월 대비 하락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미·중 무역 합의 기대에 S&P·나스닥, 사상 최고 마감
    • 입력 2020-01-14 07:17:07
    • 수정2020-01-14 07:18:07
    국제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과 중국의 1단계 무역합의 서명에 대한 기대 등으로 상승했습니다.

미 동부 시각 13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83.28포인트(0.29%) 상승한 28,907.05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2.78포인트(0.70%) 오른 3,288.13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95.07포인트(1.04%) 급등한 9,273.93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S&P 500 지수와 나스닥은 장중 및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를 또 경신했습니다.

시장은 오는 15일 예정된 미국과 중국의 무역합의 서명식 및 기업 실적 등을 주시했습니다. 중국 관영 언론 글로벌타임스는 류허 부총리가 이끄는 협상단이 1단계 무역합의 서명을 위해 이날 워싱턴 D.C로 출발했다고 트위터 계정을 통해 밝혔습니다.

미국과 중국이 매년 두 차례 가칭 '포괄적 경제 대화'를 재개하기로 합의했다는 소식도 주가 상승을 거들었습니다. 포괄적 경제 대화는 양국의 통상·무역 현안을 논의하는 소통 창구였지만, 무역 갈등이 심화하면서 2년 넘게 중단돼왔습니다.

중동 지역 긴장이 완화된 점도 지속해서 증시에 긍정적으로 작용하는 중입니다. 미국이 이란에 대한 추가 무력 사용보다 경제 제재 방침을 밝혀 긴장이 크게 완화했습니다.

이날 발표된 경제지표는 다소 부진했습니다. 콘퍼런스보드는 12월 미국의 고용추세지수(ETI)가 109.68로, 전월 대비 하락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