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매매 알선’ 승리 영장 또 기각…법원 “구속 필요성 인정 안 돼”
입력 2020.01.14 (09:45) 수정 2020.01.14 (09:49)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가수 승리가 두 번째 구속 위기를 넘기고 불구속 상태로 수사를 받게 됐습니다.

지난해 6월 경찰에서 사건을 넘겨받은 검찰은 승리를 조만간 재판에 넘길 전망입니다.

박혜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가수 승리에 대한 구속영장이 또 기각됐습니다.

지난해 5월 경찰이 신청한 구속영장이 한차례 기각된 이후, 8개월 만에 검찰이 영장을 신청한 건데 이번에도 기각됐습니다.

승리는 9시간 여 만에 서울구치소 문을 나섰습니다.

[승리/가수 : "(벌써 두 번째 기각인데 어떻게 심경 한 말씀만 해 주시죠.) ......"]

구속 여부를 심사한 서울중앙지방법원은 구속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며 기각 사유를 밝혔습니다.

또 소명되는 범죄 혐의 내용과 일부 범죄 혐의에 대한 다툼의 여지, 피의자가 수사에 임하는 태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검찰은 지난 8일 성매매 알선과 횡령, 외국환거래법 위반 등 7가지 혐의를 적용해 승리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해외 투자자에게 성매매를 알선하고 클럽 '버닝썬' 자금을 횡령한 혐의 등 경찰이 기소 의견을 달아 송치한 혐의 대부분이 적용됐습니다.

검찰은 또 추가 수사를 통해 승리의 해외 원정 도박 과정에서 포착된 새로운 혐의도 이번 구속영장에 반영하기도 했습니다.

앞서 승리는 어제 오전 10시 반 영장심사를 받기 위해 법원에 출석해 국민께 드릴 말씀이 없냐, 성매매 알선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도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았습니다.

승리에 대한 구속영장이 경찰과 검찰 수사 과정에서 모두 기각되면서, 검찰은 승리를 불구속 기소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박혜진입니다.
  • ‘성매매 알선’ 승리 영장 또 기각…법원 “구속 필요성 인정 안 돼”
    • 입력 2020-01-14 09:46:50
    • 수정2020-01-14 09:49:53
    930뉴스
[앵커]

가수 승리가 두 번째 구속 위기를 넘기고 불구속 상태로 수사를 받게 됐습니다.

지난해 6월 경찰에서 사건을 넘겨받은 검찰은 승리를 조만간 재판에 넘길 전망입니다.

박혜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가수 승리에 대한 구속영장이 또 기각됐습니다.

지난해 5월 경찰이 신청한 구속영장이 한차례 기각된 이후, 8개월 만에 검찰이 영장을 신청한 건데 이번에도 기각됐습니다.

승리는 9시간 여 만에 서울구치소 문을 나섰습니다.

[승리/가수 : "(벌써 두 번째 기각인데 어떻게 심경 한 말씀만 해 주시죠.) ......"]

구속 여부를 심사한 서울중앙지방법원은 구속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며 기각 사유를 밝혔습니다.

또 소명되는 범죄 혐의 내용과 일부 범죄 혐의에 대한 다툼의 여지, 피의자가 수사에 임하는 태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검찰은 지난 8일 성매매 알선과 횡령, 외국환거래법 위반 등 7가지 혐의를 적용해 승리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해외 투자자에게 성매매를 알선하고 클럽 '버닝썬' 자금을 횡령한 혐의 등 경찰이 기소 의견을 달아 송치한 혐의 대부분이 적용됐습니다.

검찰은 또 추가 수사를 통해 승리의 해외 원정 도박 과정에서 포착된 새로운 혐의도 이번 구속영장에 반영하기도 했습니다.

앞서 승리는 어제 오전 10시 반 영장심사를 받기 위해 법원에 출석해 국민께 드릴 말씀이 없냐, 성매매 알선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도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았습니다.

승리에 대한 구속영장이 경찰과 검찰 수사 과정에서 모두 기각되면서, 검찰은 승리를 불구속 기소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박혜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