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5일부터 내 차 리콜 확인 가능
입력 2020.01.14 (11:00) 수정 2020.01.14 (11:18) 경제
내일(15일)부터 '자동차리콜센터' 홈페이지에서 내 차의 리콜 여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동안 자동차리콜센터 홈페이지에서는 차량정보를 입력하면 내 차가 리콜 대상인지만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이번 개편으로 내 차가 리콜을 받았는지 아닌지도 확인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은 렌터카와 매매용 중고차에 대해서도 사전에 리콜조치 여부를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 PC 홈페이지에서만 가능했던 온라인 결함신고 등 서비스를 모바일 홈페이지에서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국토교통부는 자동차 결함을 조사하는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이 조기에 자동차 결함을 포착할 수 있도록 '결함정보 종합분석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습니다.

윤진환 국토부 자동차정책과 과장은 "최근 자동차 리콜 증가(건수, 대수) 추세로 자동차 결함 분석·조사의 중요성이 증가됐다"라며 "국민 안전을 위해 철저하고 선제적으로 결함조사를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자동차 리콜센터 홈페이지 캡처]
  • 15일부터 내 차 리콜 확인 가능
    • 입력 2020-01-14 11:00:44
    • 수정2020-01-14 11:18:06
    경제
내일(15일)부터 '자동차리콜센터' 홈페이지에서 내 차의 리콜 여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동안 자동차리콜센터 홈페이지에서는 차량정보를 입력하면 내 차가 리콜 대상인지만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이번 개편으로 내 차가 리콜을 받았는지 아닌지도 확인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은 렌터카와 매매용 중고차에 대해서도 사전에 리콜조치 여부를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 PC 홈페이지에서만 가능했던 온라인 결함신고 등 서비스를 모바일 홈페이지에서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국토교통부는 자동차 결함을 조사하는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이 조기에 자동차 결함을 포착할 수 있도록 '결함정보 종합분석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습니다.

윤진환 국토부 자동차정책과 과장은 "최근 자동차 리콜 증가(건수, 대수) 추세로 자동차 결함 분석·조사의 중요성이 증가됐다"라며 "국민 안전을 위해 철저하고 선제적으로 결함조사를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자동차 리콜센터 홈페이지 캡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