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소방 119신고 접수 '50초 당 1건'
입력 2020.01.20 (11:22) 창원
창원을 제외한 경남 17개 시·군에
119 소방신고가
50초에 한 번꼴로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남소방본부는
지난해 119 신고 접수가 63만여 건,
하루 평균 천 7백여 건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1년 전보다 2만 7천여 건,
4.6% 는 것으로,
약 50초당 한 건꼴입니다.
경남소방본부는
특별한 이유가 없는 119 신고나 응답이 없는 경우도
12만 4천여 건에 달한다고 밝혔습니다.
  • 경남소방 119신고 접수 '50초 당 1건'
    • 입력 2020-01-20 11:22:27
    창원
창원을 제외한 경남 17개 시·군에
119 소방신고가
50초에 한 번꼴로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남소방본부는
지난해 119 신고 접수가 63만여 건,
하루 평균 천 7백여 건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1년 전보다 2만 7천여 건,
4.6% 는 것으로,
약 50초당 한 건꼴입니다.
경남소방본부는
특별한 이유가 없는 119 신고나 응답이 없는 경우도
12만 4천여 건에 달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