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6살 탁구 신동 신유빈 맹활약, 여자 탁구 올림픽 본선행
입력 2020.01.27 (21:54) 수정 2020.01.27 (22:0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16살 탁구 신동 신유빈을 앞세운 여자 탁구 대표팀이 패자부활전 끝에 극적으로 도쿄올림픽 본선 티켓을 따냈습니다.

첫 번째 복식 경기에 나선 신유빈의 강력한 백핸드 공격에 프랑스가 잇따라 실책을 범합니다.

당찬 막내의 활약에 대표팀은 첫 번째 게임을 가져옵니다.

2대 1로 추격당한 가운데 펼쳐진 4번째 단식, 또 한 번 신유빈의 활약이 빛났습니다.

끈질긴 수비에, 강력한 드라이브 공격까지.

중학생답지 않은 실력을 자랑한 신유빈은 내리 세 세트를 따내며, 극적인 올림픽 본선 진출을 이끌었습니다.
  • 16살 탁구 신동 신유빈 맹활약, 여자 탁구 올림픽 본선행
    • 입력 2020-01-27 21:56:18
    • 수정2020-01-27 22:00:21
    뉴스 9
16살 탁구 신동 신유빈을 앞세운 여자 탁구 대표팀이 패자부활전 끝에 극적으로 도쿄올림픽 본선 티켓을 따냈습니다.

첫 번째 복식 경기에 나선 신유빈의 강력한 백핸드 공격에 프랑스가 잇따라 실책을 범합니다.

당찬 막내의 활약에 대표팀은 첫 번째 게임을 가져옵니다.

2대 1로 추격당한 가운데 펼쳐진 4번째 단식, 또 한 번 신유빈의 활약이 빛났습니다.

끈질긴 수비에, 강력한 드라이브 공격까지.

중학생답지 않은 실력을 자랑한 신유빈은 내리 세 세트를 따내며, 극적인 올림픽 본선 진출을 이끌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