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트럼프 “중국과 신종코로나 긴밀히 소통…시 주석에 도움 제안”
입력 2020.01.28 (02:43) 수정 2020.01.28 (02:54)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관련해 중국과 긴밀히 소통하고 있고 시진핑 주석에게 돕겠다고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시각 27일 트위터를 통해 "바이러스와 관련해 중국과 아주 긴밀하게 소통하고 있다"면서 "아주 적은 사례가 미국에서 보고됐으나 꼼꼼히 지켜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중국과 시 주석에게 필요한 게 있으면 돕겠다고 제의했다"면서 "우리 전문가들은 대단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날 트윗은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환자가 5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미 행정부의 면밀한 대응을 부각하고, 2단계 무역합의를 위해 시 주석과의 좋은 관계를 내세우려는 의도도 담긴 것으로 보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에서 두 번째 환자가 발생한 지난 24일에도 중국이 바이러스 억제를 위해 열심히 노력해왔다며 미국인을 대신해서 시 주석에게 감사하고 싶다는 트윗을 올린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트럼프 “중국과 신종코로나 긴밀히 소통…시 주석에 도움 제안”
    • 입력 2020-01-28 02:43:32
    • 수정2020-01-28 02:54:28
    국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관련해 중국과 긴밀히 소통하고 있고 시진핑 주석에게 돕겠다고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시각 27일 트위터를 통해 "바이러스와 관련해 중국과 아주 긴밀하게 소통하고 있다"면서 "아주 적은 사례가 미국에서 보고됐으나 꼼꼼히 지켜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중국과 시 주석에게 필요한 게 있으면 돕겠다고 제의했다"면서 "우리 전문가들은 대단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날 트윗은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환자가 5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미 행정부의 면밀한 대응을 부각하고, 2단계 무역합의를 위해 시 주석과의 좋은 관계를 내세우려는 의도도 담긴 것으로 보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에서 두 번째 환자가 발생한 지난 24일에도 중국이 바이러스 억제를 위해 열심히 노력해왔다며 미국인을 대신해서 시 주석에게 감사하고 싶다는 트윗을 올린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