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아마존 정글 실종 가족, 열매 먹으며 34일 버텨
입력 2020.01.28 (07:31) 수정 2020.01.28 (07:37)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아마존 정글에서 실종된 콜롬비아 여성과 세 자녀가 34일 만에 극적으로 구조됐습니다.

이 가족은 페루와 콜롬비아 국경 지역의 아마존 정글에 놀러 갔다가 폭우를 만나 길을 잃게 됐는데요.

강물을 떠 마시고 나무 열매 등을 먹어가면서 버티다가 원주민의 신고로 실종 34일 만에 발견돼 정글을 빠져나올 수 있었습니다.
  • [지금 세계는] 아마존 정글 실종 가족, 열매 먹으며 34일 버텨
    • 입력 2020-01-28 07:32:24
    • 수정2020-01-28 07:37:57
    뉴스광장
아마존 정글에서 실종된 콜롬비아 여성과 세 자녀가 34일 만에 극적으로 구조됐습니다.

이 가족은 페루와 콜롬비아 국경 지역의 아마존 정글에 놀러 갔다가 폭우를 만나 길을 잃게 됐는데요.

강물을 떠 마시고 나무 열매 등을 먹어가면서 버티다가 원주민의 신고로 실종 34일 만에 발견돼 정글을 빠져나올 수 있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