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국가무형문화재 52건 이수자 선정 심사
입력 2020.01.28 (10:37) 수정 2020.01.28 (10:49) 문화
국립무형유산원이 판소리, 나전장, 안동차전놀이, 택견 등 국가무형문화재 52건 이수자 선정 심사를 3월부터 12월까지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국가무형문화재 이수자는 전승 체계에서 뿌리에 해당하며, 위계상 보유자·전수교육조교 하위에 위치합니다.

이수자가 되려면 보유자나 보유단체로부터 전수교육을 수료하거나 전수교육학교로 선정된 기관에서 교육을 받은 뒤 기량 심사를 거쳐야 합니다.

'이수증'을 발급받은 이수자는 국가가 지원하는 각종 전승 활동에 참여하고, 문화예술교육사 2급 자격증을 취득해 강사로도 활동하게 됩니다.

무형유산원은 올해부터 연차적으로 보유자가 없는 종목에 대한 이수자 심사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종목별 심사 대상자와 심사 일시·장소는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nihc.go.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올해 국가무형문화재 52건 이수자 선정 심사
    • 입력 2020-01-28 10:37:33
    • 수정2020-01-28 10:49:09
    문화
국립무형유산원이 판소리, 나전장, 안동차전놀이, 택견 등 국가무형문화재 52건 이수자 선정 심사를 3월부터 12월까지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국가무형문화재 이수자는 전승 체계에서 뿌리에 해당하며, 위계상 보유자·전수교육조교 하위에 위치합니다.

이수자가 되려면 보유자나 보유단체로부터 전수교육을 수료하거나 전수교육학교로 선정된 기관에서 교육을 받은 뒤 기량 심사를 거쳐야 합니다.

'이수증'을 발급받은 이수자는 국가가 지원하는 각종 전승 활동에 참여하고, 문화예술교육사 2급 자격증을 취득해 강사로도 활동하게 됩니다.

무형유산원은 올해부터 연차적으로 보유자가 없는 종목에 대한 이수자 심사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종목별 심사 대상자와 심사 일시·장소는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nihc.go.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