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달의 먼지서 산소 추출하는 ‘실험 공장’ 가동
입력 2020.01.28 (10:54) 수정 2020.01.28 (11:10)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유럽우주국이 흔히 '달의 먼지'라고도 불리는 달의 표토에서 산소를 추출하는 실험을 진행 중입니다.

달 표면을 가득 덮고 있는 고운 흙을 분석해 만든 모조 미세 입자를 950도까지 가열한 염화칼슘 용해액에 넣고 전류를 흘려 산소를 추출하는 작업입니다.

이 과정을 통해 산소뿐만 아니라 금속합금도 생성된다고 하는데요.

가까운 미래에 인류가 달에서 산소를 직접 조달해 쓰면서 자급자족할 기지를 구축하고, 화성 등으로 나아가는 장기 우주 탐사에 도움이 될 실험으로 주목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 [지구촌 Talk] 달의 먼지서 산소 추출하는 ‘실험 공장’ 가동
    • 입력 2020-01-28 10:57:21
    • 수정2020-01-28 11:10:24
    지구촌뉴스
유럽우주국이 흔히 '달의 먼지'라고도 불리는 달의 표토에서 산소를 추출하는 실험을 진행 중입니다.

달 표면을 가득 덮고 있는 고운 흙을 분석해 만든 모조 미세 입자를 950도까지 가열한 염화칼슘 용해액에 넣고 전류를 흘려 산소를 추출하는 작업입니다.

이 과정을 통해 산소뿐만 아니라 금속합금도 생성된다고 하는데요.

가까운 미래에 인류가 달에서 산소를 직접 조달해 쓰면서 자급자족할 기지를 구축하고, 화성 등으로 나아가는 장기 우주 탐사에 도움이 될 실험으로 주목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