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야, 총선 공천 작업 가속화
입력 2020.01.28 (11:39) 수정 2020.01.28 (11:39) 창원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가
오늘(28일) 현역 의원평가
하위 20% 대상자들을 개별 통보합니다.
민주당의 경남 지역구 평가 대상은
불출마를 선언한 서형수 의원을 제외하고
김해의 민홍철, 김정호 의원 두 명입니다.
민주당은 또,
오늘(28일) 총선 후보 공모를 마감하고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서류 심사,
7일부터 10일까지 면접 심사를 진행합니다.
자유한국당은
여론조사를 기반으로 현역 의원들의
공천 평가에 들어갔습니다.
한국당은 현역 의원 50% 물갈이를 목표로
다음 달 5일 총선 후보 공모가 마무리될 때까지
컷오프 기준을 확정할 계획입니다.
경남 지역구 한국당 의원 12명 가운데
지금까지 불출마를 선언한 김성찬, 여상규 의원과
의원직 상실 1명을 제외하고
9명이 컷오프 평가 대상입니다.
  • 여야, 총선 공천 작업 가속화
    • 입력 2020-01-28 11:39:08
    • 수정2020-01-28 11:39:24
    창원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가
오늘(28일) 현역 의원평가
하위 20% 대상자들을 개별 통보합니다.
민주당의 경남 지역구 평가 대상은
불출마를 선언한 서형수 의원을 제외하고
김해의 민홍철, 김정호 의원 두 명입니다.
민주당은 또,
오늘(28일) 총선 후보 공모를 마감하고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서류 심사,
7일부터 10일까지 면접 심사를 진행합니다.
자유한국당은
여론조사를 기반으로 현역 의원들의
공천 평가에 들어갔습니다.
한국당은 현역 의원 50% 물갈이를 목표로
다음 달 5일 총선 후보 공모가 마무리될 때까지
컷오프 기준을 확정할 계획입니다.
경남 지역구 한국당 의원 12명 가운데
지금까지 불출마를 선언한 김성찬, 여상규 의원과
의원직 상실 1명을 제외하고
9명이 컷오프 평가 대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