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이 시각 인천공항…중국 입국객 검역 강화
입력 2020.01.28 (12:09) 수정 2020.01.28 (19:4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네, 다음은 인천공항으로 가봅니다.

오늘부터 중국에서 온 입국자들에 대해 검역도 강화했다고 하는데요.

임종빈 기자, 지금 공항 분위기 전해주시죠.

[리포트]

인천공항 이용객들 대부분이 마스크를 쓰고 있습니다.

중국에서 온 승객뿐만 아니라 다른 곳에서 온 승객들, 이들을 마중 나온 사람들도 마스크를 쓴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공항 상주 직원들은 대부분 마스크를 쓰고 있고, 승무원들도 마스크로 코와 입을 가리고 있어서 한층 긴장된 모습입니다.

공항 내부에는 곳곳에 손 소독제가 비치돼 있고, 사람의 손이 많이 닿는 의자나 손잡이 등에는 에탄올 소독이 수시로 이뤄지고 있습니다.

오늘 중국에서 출발해 이곳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여객기는 모두 128편입니다.

승객은 2만 명 정도로 추산됩니다.

특히 오늘부터는 중국에서 들어오는 모든 입국자가 본인의 건강 상태 질문서를 작성해 검역관에게 확인을 받아야 합니다.

증상이 있으면 검역조사를 실시하고, 의심되는 환자는 역학조사관의 판단에 따라 즉시 격리하거나 담당 지자체로 연계해 관리합니다.

이 때문에 중국발 여객기의 입국 소요시간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검역 당국은 공항 이용객들의 이해를 당부했습니다.

중국 우한에서 들어오는 직항편은 여전히 운행을 중단한 상태입니다.

우한발 여객기에 대해선 입국절차도 별도로 진행하고, 탑승객 한 명 한 명 발열 검사를 진행했었는데요,

인천공항은 이후 검역 절차를 강화할지 여부는 지금까지처럼 질병관리본부의 지침을 따를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입국장에서 KBS 뉴스 임종빈입니다.
  • 이 시각 인천공항…중국 입국객 검역 강화
    • 입력 2020-01-28 12:11:05
    • 수정2020-01-28 19:43:52
    뉴스 12
[앵커]

네, 다음은 인천공항으로 가봅니다.

오늘부터 중국에서 온 입국자들에 대해 검역도 강화했다고 하는데요.

임종빈 기자, 지금 공항 분위기 전해주시죠.

[리포트]

인천공항 이용객들 대부분이 마스크를 쓰고 있습니다.

중국에서 온 승객뿐만 아니라 다른 곳에서 온 승객들, 이들을 마중 나온 사람들도 마스크를 쓴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공항 상주 직원들은 대부분 마스크를 쓰고 있고, 승무원들도 마스크로 코와 입을 가리고 있어서 한층 긴장된 모습입니다.

공항 내부에는 곳곳에 손 소독제가 비치돼 있고, 사람의 손이 많이 닿는 의자나 손잡이 등에는 에탄올 소독이 수시로 이뤄지고 있습니다.

오늘 중국에서 출발해 이곳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여객기는 모두 128편입니다.

승객은 2만 명 정도로 추산됩니다.

특히 오늘부터는 중국에서 들어오는 모든 입국자가 본인의 건강 상태 질문서를 작성해 검역관에게 확인을 받아야 합니다.

증상이 있으면 검역조사를 실시하고, 의심되는 환자는 역학조사관의 판단에 따라 즉시 격리하거나 담당 지자체로 연계해 관리합니다.

이 때문에 중국발 여객기의 입국 소요시간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검역 당국은 공항 이용객들의 이해를 당부했습니다.

중국 우한에서 들어오는 직항편은 여전히 운행을 중단한 상태입니다.

우한발 여객기에 대해선 입국절차도 별도로 진행하고, 탑승객 한 명 한 명 발열 검사를 진행했었는데요,

인천공항은 이후 검역 절차를 강화할지 여부는 지금까지처럼 질병관리본부의 지침을 따를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입국장에서 KBS 뉴스 임종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