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국 신종 코로나 확진자 6명 늘어 모두 14명…“모든 중국 입국자 검사”
입력 2020.01.28 (15:22) 수정 2020.01.28 (15:23) 국제
태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우한 폐렴' 확진자가 6명 더 나왔다고 태국 보건당국이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타나락 쁠리팟 태국 질병관리국 사무총장은 중국에서 온 입국자 6명의 '우한 폐렴' 감염이 확인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로써, 태국의 '우한 폐렴' 확진자는 모두 14명으로 증가했습니다.

쁠리팟 사무총장은 추가 확진자 6명 가운데 5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발원지인 우한이 위치한 후베이 성 출신으로, 가족 관계인 이들의 연령은 6∼70세에 걸쳐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나머지 1명은 충칭 출신이라고 그는 덧붙였습니다.

태국 당국은 '우한 폐렴' 확산세가 지속함에 따라 중국에서 들어오는 모든 입국자를 상대로 정밀 검사를 할 예정이라고 로이터통신은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게티이미지]
  • 태국 신종 코로나 확진자 6명 늘어 모두 14명…“모든 중국 입국자 검사”
    • 입력 2020-01-28 15:22:59
    • 수정2020-01-28 15:23:38
    국제
태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우한 폐렴' 확진자가 6명 더 나왔다고 태국 보건당국이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타나락 쁠리팟 태국 질병관리국 사무총장은 중국에서 온 입국자 6명의 '우한 폐렴' 감염이 확인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로써, 태국의 '우한 폐렴' 확진자는 모두 14명으로 증가했습니다.

쁠리팟 사무총장은 추가 확진자 6명 가운데 5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발원지인 우한이 위치한 후베이 성 출신으로, 가족 관계인 이들의 연령은 6∼70세에 걸쳐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나머지 1명은 충칭 출신이라고 그는 덧붙였습니다.

태국 당국은 '우한 폐렴' 확산세가 지속함에 따라 중국에서 들어오는 모든 입국자를 상대로 정밀 검사를 할 예정이라고 로이터통신은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