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 하위 20% 포함?…한국, 컷오프 기준 촉각
입력 2020.01.28 (23:47) 수정 2020.01.29 (08:57)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더불어민주당이 오늘
현역 의원 평가
하위 20% 대상자들에게
비공개로 개별 통보하고
본격 공천 작업에 나섰습니다.

자유한국당도
현역 의원 50% 물갈이를 제시하고
구체적인 컷오프
기준 마련에 들어갔습니다.
경남 현역 의원들이
얼마나 포함될지 주목됩니다.
김대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의
경남 현역 의원은 3명,

불출마를 선언한
양산의 서형수 의원을 제외하고
김해의 민홍철, 김정호 의원이
평가 대상입니다.

현역 의원 평가에서
하위 20%에 들게 되면
경선 과정에서 득표율 20%를 감산하는
불이익을 받게 돼,
사실상 공천이 어려워집니다.

민주당은 30일부터 서류심사,
다음 달 7일부터 10일까지
면접 심사를 진행하고,
경합 지역에는 당 선관위에서
여론과 적합도 조사 등을 거쳐
공천자를 최종 결정합니다.

자유한국당은
경남의 12석 가운데
불출마 선언 2곳과 의원직 상실 1곳을 뺀
9명의 현역 의원들이
공천배제 심사 대상입니다.

'현역 의원 50% 물갈이'를
천명한 한국당은
다음 달 5일
후보 공모가 마무리 될 때까지
공천 배제 기준을 마련할 예정입니다.

기준에는
여론조사와 의정활동 평가 등
다양한 지표가 반영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은
지도자 자격이 없는 인물이 있다면
단호히 대처하겠다고 밝혀
특히, PK지역에서의 물갈이 폭이
얼마나 될지 주목받고 있습니다.
KBS뉴스 김대진입니다.
  • 민주, 하위 20% 포함?…한국, 컷오프 기준 촉각
    • 입력 2020-01-28 23:47:10
    • 수정2020-01-29 08:57:15
    뉴스9(창원)
[앵커멘트]
더불어민주당이 오늘
현역 의원 평가
하위 20% 대상자들에게
비공개로 개별 통보하고
본격 공천 작업에 나섰습니다.

자유한국당도
현역 의원 50% 물갈이를 제시하고
구체적인 컷오프
기준 마련에 들어갔습니다.
경남 현역 의원들이
얼마나 포함될지 주목됩니다.
김대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의
경남 현역 의원은 3명,

불출마를 선언한
양산의 서형수 의원을 제외하고
김해의 민홍철, 김정호 의원이
평가 대상입니다.

현역 의원 평가에서
하위 20%에 들게 되면
경선 과정에서 득표율 20%를 감산하는
불이익을 받게 돼,
사실상 공천이 어려워집니다.

민주당은 30일부터 서류심사,
다음 달 7일부터 10일까지
면접 심사를 진행하고,
경합 지역에는 당 선관위에서
여론과 적합도 조사 등을 거쳐
공천자를 최종 결정합니다.

자유한국당은
경남의 12석 가운데
불출마 선언 2곳과 의원직 상실 1곳을 뺀
9명의 현역 의원들이
공천배제 심사 대상입니다.

'현역 의원 50% 물갈이'를
천명한 한국당은
다음 달 5일
후보 공모가 마무리 될 때까지
공천 배제 기준을 마련할 예정입니다.

기준에는
여론조사와 의정활동 평가 등
다양한 지표가 반영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은
지도자 자격이 없는 인물이 있다면
단호히 대처하겠다고 밝혀
특히, PK지역에서의 물갈이 폭이
얼마나 될지 주목받고 있습니다.
KBS뉴스 김대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