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부산 땅값 3.76% 올라...해운대·동래구 가장 높아
입력 2020.01.28 (11:40) 수정 2020.01.29 (10:26) 뉴스네트워크(부산)
 지난해 부산의 땅값이 3.76%가 올랐습니다.

 국토교통부의 전국 지가 변동률을 보면 2019년 연간으로 전국 땅값은 3.92%가 올랐고 시도별로는 서울이 5.29%가 올라 상승률이 가장 높았습니다.

 부산은 3.76%가 상승했는데 구 군별로는 해운대구가 5.6%, 동래구가 5.13%가 올라 높은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지난해 부산의 전체토지 거래량은 분양권 거래량을 포함해 14만 9,825필지로, 전년대비 3.4%가 늘었지만 5년 평균 거래량보다는 16.7%가 감소했습니다.
  • 지난해 부산 땅값 3.76% 올라...해운대·동래구 가장 높아
    • 입력 2020-01-29 10:22:00
    • 수정2020-01-29 10:26:59
    뉴스네트워크(부산)
 지난해 부산의 땅값이 3.76%가 올랐습니다.

 국토교통부의 전국 지가 변동률을 보면 2019년 연간으로 전국 땅값은 3.92%가 올랐고 시도별로는 서울이 5.29%가 올라 상승률이 가장 높았습니다.

 부산은 3.76%가 상승했는데 구 군별로는 해운대구가 5.6%, 동래구가 5.13%가 올라 높은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지난해 부산의 전체토지 거래량은 분양권 거래량을 포함해 14만 9,825필지로, 전년대비 3.4%가 늘었지만 5년 평균 거래량보다는 16.7%가 감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