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카리브 섬나라 ‘트리니다드토바고’, 중국발 여행객 입국 금지
입력 2020.01.31 (07:44) 수정 2020.01.31 (08:41) 국제
카리브해 섬나라 트리니다드 토바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을 막기 위해 중국발 여행객의 입국을 제한하기로 했습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트리니다드토바고 보건부는 현지시간 30일 "현재 중국에 살고 있거나 중국을 방문한 사람은 국적과 무관하게 중국 출발 후 14일간 트리니다드토바고에 들어오지 못한다"고 밝혔습니다.

14일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우한 폐렴'의 최장 잠복기로 알려진 기간입니다.

트리니다드토바고를 비롯한 중남미와 카리브해 지역에서는 아직 우한 폐렴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각국에서 의심 환자들이 끊이지 않으면서 이 지역 국가들도 긴장을 늦추지 않고 있습니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카리브 섬나라 ‘트리니다드토바고’, 중국발 여행객 입국 금지
    • 입력 2020-01-31 07:44:41
    • 수정2020-01-31 08:41:54
    국제
카리브해 섬나라 트리니다드 토바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을 막기 위해 중국발 여행객의 입국을 제한하기로 했습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트리니다드토바고 보건부는 현지시간 30일 "현재 중국에 살고 있거나 중국을 방문한 사람은 국적과 무관하게 중국 출발 후 14일간 트리니다드토바고에 들어오지 못한다"고 밝혔습니다.

14일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우한 폐렴'의 최장 잠복기로 알려진 기간입니다.

트리니다드토바고를 비롯한 중남미와 카리브해 지역에서는 아직 우한 폐렴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각국에서 의심 환자들이 끊이지 않으면서 이 지역 국가들도 긴장을 늦추지 않고 있습니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