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정부 “WHO 교역·여행 제한 권고 고려하며 국제 공조 강화”
입력 2020.01.31 (12:02) 수정 2020.01.31 (13:07) 사회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확산과 관련해 '비상사태'(PHEIC)를 선포한 세계보건기구(WHO) 중심으로 국제공조를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오늘 오전 정례 브리핑을 열고, "WHO가 사람과 물품의 이동에 제한을 두는 방안은 비효율적이며, 필요한 자원이 제한돼 있거나 발생국가의 경제에 부정적인 영향을 준다는 것도 인지한다는 권고도 함께 전했다"며 "충분히 논의해 필요한 조처를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정부는 "각국의 감염병 정보와 대처방안을 교환하고 공동으로 힘을 합쳐 효과적인 국제방역체제를 갖추어 나가도록 하겠다"며 "현재 WHO가 권고한 방역대책의 세부내용들 모두, 그 이상으로 조처를 해서 실시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현지시각으로 어제(30일) WHO는 긴급 위원회를 열고, 신종코로나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사무총장은 교역과 이동의 제한을 권고하지는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정부 “WHO 교역·여행 제한 권고 고려하며 국제 공조 강화”
    • 입력 2020-01-31 12:02:53
    • 수정2020-01-31 13:07:47
    사회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확산과 관련해 '비상사태'(PHEIC)를 선포한 세계보건기구(WHO) 중심으로 국제공조를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오늘 오전 정례 브리핑을 열고, "WHO가 사람과 물품의 이동에 제한을 두는 방안은 비효율적이며, 필요한 자원이 제한돼 있거나 발생국가의 경제에 부정적인 영향을 준다는 것도 인지한다는 권고도 함께 전했다"며 "충분히 논의해 필요한 조처를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정부는 "각국의 감염병 정보와 대처방안을 교환하고 공동으로 힘을 합쳐 효과적인 국제방역체제를 갖추어 나가도록 하겠다"며 "현재 WHO가 권고한 방역대책의 세부내용들 모두, 그 이상으로 조처를 해서 실시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현지시각으로 어제(30일) WHO는 긴급 위원회를 열고, 신종코로나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사무총장은 교역과 이동의 제한을 권고하지는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