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종 코로나로 총선 예비후보 선거운동도 차질
입력 2020.01.31 (20:09) 대구
국내 7번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 환자가 나온 가운데
4.15 총선 예비 후보자들도
선거 운동에 차질을 받고 있습니다.
예비 후보들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우려해
예정됐던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취소하는 등
유권자들을 직접 만나는 방식의
선거 운동을 자제하고 있습니다.
대신 예비후보들은
SNS 등을 활용해
얼굴과 이름을 알리는 등
온라인 선거 운동에 주력하는 모습입니다.(끝)
  • 신종 코로나로 총선 예비후보 선거운동도 차질
    • 입력 2020-01-31 20:09:12
    대구
국내 7번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 환자가 나온 가운데
4.15 총선 예비 후보자들도
선거 운동에 차질을 받고 있습니다.
예비 후보들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우려해
예정됐던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취소하는 등
유권자들을 직접 만나는 방식의
선거 운동을 자제하고 있습니다.
대신 예비후보들은
SNS 등을 활용해
얼굴과 이름을 알리는 등
온라인 선거 운동에 주력하는 모습입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