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확진 환자 대부분 “상태 양호”…이 시각 국립중앙의료원
입력 2020.02.07 (06:09) 수정 2020.02.07 (08:39)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 23명 가운데 2명이 퇴원했습니다.

나머지 확진 환자들의 상태는 어떤지, 국립중앙의료원에 나가 있는 취재 기자 연결해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김세희 기자, 현재 치료 중인 환자들의 상태는 어떤가요?

[기자]

네, 어제(6일)와 그제 연이어 퇴원한 첫 번째와 두 번째 확진 환자를 제외하면 현재 모두 21명의 환자가 격리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 환자 대부분은 건강 상태가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어제 오전 확진 판정을 받고 이곳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옮겨진 스물세 번째 환자는 CT 촬영 결과 폐렴 증상이 확인됐지만 심각한 상황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중국 우한 입국 교민인 열세 번째 환자도 이곳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데요.

이 환자도 폐렴 증상을 보이고 있지만 환자가 느끼는 증상이 없어 별다른 치료 없이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검사 중입니다.

한때 고열과 호흡곤란 증세를 보였던 네 번째 환자는 분당 서울대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현재는 산소 호흡기를 떼고 자가 호흡을 하면서 체온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앵커]

완치된 환자도 나왔고 환자들의 상태도 안정적인 상황인데, 다음 퇴원 환자는 언제쯤 나올 것으로 보이나요?

[기자]

지난달 26일 세 번째 확진 판정을 받은 50대 남성의 상태가 좋아져 어제 퇴원을 위한 바이러스 검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 환자는 현재 열과 기침이 없는 상태고 폐렴 증세도 호전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병원 측은 5가지 항목에 대한 바이러스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고, 이틀 뒤에 다시 한 번 검사를 진행해 '음성' 판정이 나올 경우 퇴원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지금까지 국립중앙의료원에서 KBS 뉴스 김세희입니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확진 환자 대부분 “상태 양호”…이 시각 국립중앙의료원
    • 입력 2020-02-07 06:15:29
    • 수정2020-02-07 08:39:08
    뉴스광장 1부
[앵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 23명 가운데 2명이 퇴원했습니다.

나머지 확진 환자들의 상태는 어떤지, 국립중앙의료원에 나가 있는 취재 기자 연결해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김세희 기자, 현재 치료 중인 환자들의 상태는 어떤가요?

[기자]

네, 어제(6일)와 그제 연이어 퇴원한 첫 번째와 두 번째 확진 환자를 제외하면 현재 모두 21명의 환자가 격리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 환자 대부분은 건강 상태가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어제 오전 확진 판정을 받고 이곳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옮겨진 스물세 번째 환자는 CT 촬영 결과 폐렴 증상이 확인됐지만 심각한 상황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중국 우한 입국 교민인 열세 번째 환자도 이곳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데요.

이 환자도 폐렴 증상을 보이고 있지만 환자가 느끼는 증상이 없어 별다른 치료 없이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검사 중입니다.

한때 고열과 호흡곤란 증세를 보였던 네 번째 환자는 분당 서울대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현재는 산소 호흡기를 떼고 자가 호흡을 하면서 체온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앵커]

완치된 환자도 나왔고 환자들의 상태도 안정적인 상황인데, 다음 퇴원 환자는 언제쯤 나올 것으로 보이나요?

[기자]

지난달 26일 세 번째 확진 판정을 받은 50대 남성의 상태가 좋아져 어제 퇴원을 위한 바이러스 검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 환자는 현재 열과 기침이 없는 상태고 폐렴 증세도 호전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병원 측은 5가지 항목에 대한 바이러스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고, 이틀 뒤에 다시 한 번 검사를 진행해 '음성' 판정이 나올 경우 퇴원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지금까지 국립중앙의료원에서 KBS 뉴스 김세희입니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